2020.07.02 (목)

  • 맑음동두천 28.4℃
  • 맑음강릉 29.5℃
  • 연무서울 28.3℃
  • 구름많음대전 28.4℃
  • 구름많음대구 27.6℃
  • 흐림울산 24.3℃
  • 흐림광주 25.2℃
  • 흐림부산 24.1℃
  • 흐림고창 26.4℃
  • 흐림제주 24.9℃
  • 구름많음강화 25.9℃
  • 구름많음보은 28.1℃
  • 구름많음금산 28.6℃
  • 흐림강진군 26.2℃
  • 흐림경주시 26.7℃
  • 흐림거제 25.7℃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대통령 주재 수석보좌관회의

"3차 추경, 국회의 응답 다시 한번 간곡히 당부"

(한국안전방송) 문재인 대통령은 29일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전세계적으로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로 인해 침체된 국내 경제 대응책과 일본의 일방적인 수출규제 조치 1년에 대한 소회를 밝혔다.



먼저 대통령은 "세계적으로 신규 확진자 증가세가 꺾이지 않고 오히려 늘고 있어 더욱 걱정이고, 우리나라도 산발적 집단감염이 지속되고 있어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라면서도 "충분히 관리하고 통제할 수 있는 범위 안에 있다"고 말했다. 아울러 "국민들께서는 정부의 대응능력을 믿고 조금만 더 힘을 내달라"고 덧붙였다.


이어 문재인 대통령은 "코로나 대유행이 장기화하면서 세계 경제의 침체가 더욱 극심해지고 있다"며 "모두가 힘을 모아 국난 극복에 함께 나서지 않으면 안 된다"고 강조했다.


특히 대통령은 "국회의 뒷받침이 무엇보다 절실하다"며 "3차 추경을 간절히 기다리는 국민들과 기업들의 절실한 요구에 국회가 응답해 달라"고 다시 한 번 간곡히 당부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번 주는 일본이 일방적인 수출규제 조치를 단행한지 1년이 된다"며 "우리는 기습적인 일본의 조치에 흔들리지 않고 정면돌파하면서, 오히려 전화위복의 계기를 만들었다"고 평가했다.


그중에서도 대통령은 주력산업인 반도체와 디스플레이의 핵심소재를 겨냥한 일본의 일방적 조치를 예로 들었다. 특히 "지금까지 단 한 건의 생산차질도 일어나지 않았고, 소재·부품·장비 산업의 국산화를 앞당기고 공급처를 다변화하는 등 핵심품목의 안정적 공급체계를 구축하는 성과를 만들어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도 대통령은 "지난 1년의 성과에 머물 형편이 못된다"며 "이제는 위기에 수세적으로 대응하는 수준을 넘어 보다 공세적으로 전환하여 글로벌 공급망의 위기를 우리의 새로운 기회로 만들어야 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문재인 대통령은 "소재·부품 강국과 '첨단산업 세계공장'이 되겠다는 담대한 목표를 분명히 하고 민·관이 다시 한 번 혼연일체가 되어 범국가적 역량을 총동원해야 한다"며 이같은 내용을 국민들께 보고할 수 있도록 준비해 달라고 정부에 주문했다.


대통령은 "이번 주가 위축된 소비와 관광을 되살리는 데 집중하는 주간"이라고 소개하며 "지난 주부터 시작된 '대한민국 동행세일'이 좋은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 7월 1일부터 시행하는 특별여행주간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국내관광도 활성화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다만, 문재인 대통령은 "코로나로부터 안전한 여행이 매우 중요"한 만큼 "휴가 장소와 시기가 적절히 분산될 수 있도록 정부와 지자체가 정보를 잘 제공해 주고, 국민들께서도 적극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대통령 주재 수석보좌관회의


[뉴스출처 : 대한민국]

참고자료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