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06 (화)

  • 구름많음동두천 5.8℃
  • 맑음강릉 10.0℃
  • 맑음서울 9.5℃
  • 맑음대전 9.1℃
  • 맑음대구 10.0℃
  • 맑음울산 11.8℃
  • 맑음광주 11.6℃
  • 맑음부산 13.3℃
  • 맑음고창 10.5℃
  • 구름조금제주 17.3℃
  • 맑음강화 7.3℃
  • 구름조금보은 4.8℃
  • 맑음금산 6.4℃
  • 맑음강진군 11.2℃
  • 맑음경주시 8.5℃
  • 맑음거제 13.9℃
기상청 제공

안전컨설턴트

노원구, 독감과 코로나 대유행에 대비한 독감 무료접종

백신접종 주기와 유행 바이러스의 항원성이 맞을 때 예방효과 70~90%

URL복사

(한국안전방송) 서울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올 가을 겨울 코로나19와 독감 동시 유행을 예방하기 위한 독감 무료 예방접종 홍보에 적극 나섰다.



코로나19와 독감은 둘 다 비말로 전파되는 호흡기 감염 질환이다. 열·두통·기침·인후통·근육통 등 증상이 쌍둥이처럼 닮았다.


증상이 유사한 독감과 코로나19 동시 유행 시 의료 자원 및 인력 부족이 발생할 수 있어 보건당국은 올해 예방접종 대상을 확대했다. 구도 이에 발맞춰 주민들의 안전을 위해 자체사업으로 취약계층을 지원한다.


접종대상은 전년대비 7만 6,446명이 증가한 21만 7,298명이며, 예산규모는 구비 약 15억3천 만원을 포함 총45억8천 여 만원이다.


2020~2021절기 인플루엔자 무료접종 대상자는 어르신, 어린이, 임신부, 노원구민 중 취약계층이다.


대상기준은 어르신은 만 62세(1958.12.31.이전 출생자) 이상, 어린이는 생후 6개월~만18세(2002.1.1.~2020.8.31.출생자)이하, 임신부는 임신주수 상관없이 임신부임을 확인할 수 있는 서류만 있으면 된다.


구는 올해 자체 사업으로 노원구민 중 만19세 이상 심한 장애등록자, 만60세 이상 의료급여수급권자 및 국가유공상이자 등에 대해 무료접종을 지원한다.


예방접종 기간은 2회 접종 대상 어린이는 9월 8일부터, 임신부는 9월 22일부터, 어르신은 만75세 이상은 10월 13일부터이다. 대상에 따라 시작일이 다르므로 접종기간 확인 후 접종할 것을 당부했다.


예방접종으로 면역력을 확보하는 데는 2주 이상이 필요하다. 따라서 권장기간에 맞춰 접종하는 것이 예방에 효과적이다. 특히 2회 접종이 필요한 어린이의 경우 9월 초순부터 접종을 시작해 독감 유행 전 2차 접종을 완료하는 것을 권한다.


구는 예방접종 접근 편의성 증대를 위해 관내 위탁의료기관을 222개소로 확대했다. 어르신은 218개소, 어린이는 162개소, 임신부는 77개소, 취약계층과 고위험직종 종사자 114개소를 이용할 수 있다.


어르신과 어린이, 임신부는 주소지와 상관없이 전국 지정 의료기관에서 접종이 가능하다. 자체사업으로 진행하는 취약계층 접종은 노원구 내 지정 의료기관 114개소에서 접종해야 한다.


구는 의료기관 방문 전 예약을 통해 백신 보유 현황 등을 파악하고 이용할 것을 권장했다. 이용가능한 의료기관은 예방접종 도우미 사이트에서 확인 가능하며, 접종기간 및 기타 문의사항이 있는 경우 구청 생활보건과로 연락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한편, 구는 접종대상에 따라 개별 우편발송, 문자안내를 실시하고 안내문 및 포스터를 제작해 동주민센터 및 의료기관, 관련기관에 배포하는 등 적극적인 홍보를 실시해 접종을 독려할 계획이다.


오승록 구청장은 “독감은 백신접종 주기와 유행 바이러스의 항원성이 맞을 때 예방효과 70~90%에 이른다”며 “코로나19로 필수사항이 된 독감예방주사를 권장기간 내 접종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뉴스출처 : 서울특별시노원구]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