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0 (일)

  • 맑음동두천 22.4℃
  • 맑음강릉 20.4℃
  • 맑음서울 24.0℃
  • 맑음대전 24.4℃
  • 맑음대구 24.8℃
  • 맑음울산 24.4℃
  • 맑음광주 24.5℃
  • 맑음부산 25.6℃
  • 맑음고창 23.2℃
  • 맑음제주 24.4℃
  • 맑음강화 22.1℃
  • 맑음보은 22.8℃
  • 맑음금산 23.3℃
  • 맑음강진군 25.2℃
  • 맑음경주시 24.6℃
  • 맑음거제 22.6℃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국립소방병원 건립에 5개 기관 손 잡았다

소방청, 서울대병원, 지자체와 소방병원 건립지원 업무협약 체결

URL복사

(한국안전방송) 소방청(청장 정문호)은 국립소방병원 건립을 위해 17일 한국고용정보원에서 서울대병원, 충청북도, 진천군, 음성군과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충북 음성군에 건립할 병원의 설계부터 개원까지 전문기술과 인력 그리고 행정절차 등을 지원하기 위해서다.


서울대학교 병원은 의료시설과 장비, 병원 운영, 그리고 보건의료서비스 증진에 필요한 기술 등의 자문에 필요한 전문인력을 지원하기로 했다.


충청북도와 진천군, 음성군은 지역주민들의 의료접근성과 공공의료서비스의 품질 향상을 위한 부대시설 조성, 지구단위계획 변경 등 병원 건립에 필요한 행정절차와 병원건립에 필요한 지방비를 지원한다.


정문호 소방청장은 국립소방병원을 개원하면 소방공무원들의 치료와 건강증진 뿐 아니라 소방업무와 관련된 질병 연구도 병행하며, 중부권에 의료시설 확충으로 지역민들의 의료서비스 향상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연수 서울대학교병원장도 국립소방병원의 건립으로 소방공무원과 중부권 의료서비스가 한 단계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환자와 의료진 모두에게 편리한 병원이 될 수 있도록 자문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국립소방병원은 2024년 말 개원 예정으로 충청북도 음성군 맹동면 두성리에 건립되며 지상 5층·지하 2층, 연면적 32,814㎡, 화상센터·재활센터, 소방건강연구소 등 4센터 1연구소를 갖추고, 21개 진료과목에 300병상을 설치할 계획이다.


[뉴스출처 : 소방청]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