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5 (목)

  • 구름조금동두천 16.0℃
  • 구름조금강릉 17.0℃
  • 구름많음서울 16.7℃
  • 맑음대전 16.1℃
  • 맑음대구 18.9℃
  • 맑음울산 19.1℃
  • 맑음광주 20.2℃
  • 구름조금부산 22.8℃
  • 구름조금고창 17.4℃
  • 맑음제주 19.5℃
  • 맑음강화 15.6℃
  • 구름조금보은 16.7℃
  • 구름조금금산 17.3℃
  • 맑음강진군 20.5℃
  • 맑음경주시 19.6℃
  • 맑음거제 19.2℃
기상청 제공

재난안전

마스크 한 장의 위력’ 확진자 다닌 어린이집 아동 100여명 코로나19 검사 모두 음성 판정

URL복사

(한국안전방송) 경기도 오산시 한 어린이집 교사가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은 가운데 어린이집에서 확진자와 접촉한 직원과 아동 모두 음성판정을 받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20대인 A씨는 지난 14일 인후통 등 증상이 발현, 15일 오산시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16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오산시 소재 어린이집 교사로 증상발현이 있기 전까지는 어린이집에 정상 출근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 기간 동안 어린이집에 함께 있었던 원생과 교사 등은 모두 106명이다.


시 보건소는 이들 전원에 대해 선제적 검사를 진행, 17일 106명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고 이들 중 접촉자로 분류된 38명은 자가격리 조치됐다.


A씨와 어린이집 교사들, 원생들은 모두 마스크를 착용하고 식사시간 외에는 마스크를 벗지 않은 것으로 확인 됐으며, 출입 시에는 손을 깨끗하게 씻고 구석구석 꼼꼼하게 손 소독을 하는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했다.


오산시 보건소 관계자는 “마스크 착용과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로 어린이집 아이들과 선생님들 스스로를 지켜내고 코로나19 지역감염을 막았다”면서, “이번 사례를 통해 마스크 착용과 방역수칙 준수가 얼마나 중요한지를 다시 한 번 느낀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뉴스출처 : 경기도오산시]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