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8 (토)

  • 구름조금동두천 2.9℃
  • 맑음강릉 7.8℃
  • 맑음서울 1.8℃
  • 맑음대전 5.8℃
  • 맑음대구 6.1℃
  • 구름조금울산 8.2℃
  • 구름조금광주 6.5℃
  • 구름많음부산 7.8℃
  • 구름많음고창 5.0℃
  • 흐림제주 8.6℃
  • 맑음강화 1.8℃
  • 맑음보은 3.8℃
  • 맑음금산 5.2℃
  • 구름많음강진군 7.6℃
  • 맑음경주시 6.6℃
  • 구름많음거제 8.3℃
기상청 제공

행사일정

문화건설안전위원회, 우수저류시설 설치현장 점검

복원된 전라감영 및 전통문화체험전수관 방문 및 시찰

URL복사

 

(한국안전방송) 전라북도의회 문화건설안전위원회(위원장 이정린)는 16일 제376회 임시회 기간 중 전주 매화지구 우수저류시설 설치 현장과 전라감영, 전통문화체험전수관 등을 방문해 현황을 청취하고 현장을 점검하는 현지 의정활동을 펼쳤다.


매화지구 우수저류시설 설치사업은 전주시 팔복동 일원에 170억 규모로 추진하고 있으며, 올해 12월 말 준공 예정이다.

문건위원들은 집중호우 때마다 홍수위보다 낮은 지대의 주민들이 침수 피해를 입는다며 더는 주민들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우수저류시설 설치가 적기에 완공될 수 있도록 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옛 도청사 부지에 복원되어 지난 7일 준공식이 열린 전라감영과 국악체험 전수 시설인 전라북도 전통문화체험전수관을 차례로 방문했다. 전통문화체험전수관은 도비 53억원 총 101억원을 투입해 지난 6월에 준공되었으며, 예술단의 연습 시설 및 국악교육 전수 활동의 장 역할을 하고 있다.


이정린 위원장은 “이번 현지 의정활동으로 도민의 안전에 관한 부분과 문화 관련 사업들까지 고루 돌아볼 수 있는 시간이었다”며 “우리 위원회 소관 사업들이 모두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관심을 갖고 지원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출처 : 전라북도의회]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