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9 (월)

  • 맑음동두천 12.5℃
  • 맑음강릉 18.7℃
  • 박무서울 15.2℃
  • 맑음대전 14.1℃
  • 구름조금대구 15.0℃
  • 구름조금울산 17.3℃
  • 구름조금광주 16.8℃
  • 구름조금부산 20.7℃
  • 구름많음고창 15.9℃
  • 구름조금제주 20.9℃
  • 맑음강화 14.7℃
  • 구름조금보은 9.6℃
  • 구름조금금산 12.0℃
  • 구름조금강진군 16.9℃
  • 구름조금경주시 16.4℃
  • 구름많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재난안전

서대문구, 저층 주거지 내 재활용 분리배출 생활화 추진

천연충현 도시재생뉴딜 중 마을관리사업 일환.. 음식물쓰레기 처리방안 모색도

URL복사

 

(한국안전방송) 서대문구가 ‘천연충현 도시재생뉴딜’ 중 마을관리사업의 일환으로 천연동 독립문로12길 일대에서 재활용 분리배출 캠페인 ‘#살림’을 진행한다.


저층 주거지인 독립문로12길은 도시재생사업으로 골목환경 개선공사가 추진되고 있는 곳이다.


주민들이 정해진 장소인 빈집 터(천연동 116번지)로 세척된 투명페트병, 우유팩, 캔을 총 10개 이상 모아 와 분리배출하면 휴지와 종량제봉투로 교환해 주는 방식이다. 독립문로12길 주민에게는 화분도 증정한다.


이 캠페인은 올바른 재활용 분리배출 생활화를 위해 천연충현마을협동조합, 천연동 주민자치회, 천연충현도시재생지원센터가 기획, 주관한다.


이달 10일 오후 열린 첫 행사에는 어린이와 청소년에서부터 홀몸어르신까지 다양한 연령층의 주민 40여 명이 참여했으며 이달 31일에 2차 캠페인이 열린다. 이어 11월에도 격주로 3회와 4회 캠페인이 진행된다.


내년에도 서대문구 협치형 의제인 ‘깨끗한 골목을 만드는 주민참여형 마을관리’ 사업으로 ‘#살림’ 캠페인이 계속 추진될 예정이다.


구는 이와 함께 이 지역에서 배출되는 음식물쓰레기의 효율적 처리방안도 모색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최근 사례지 5곳을 답사했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마을관리사업은 천연충현 도시재생사업의 핵심이자 주민모임, 중간지원조직, 행정, 전문가가 함께 하는 대표적 협치 사례”라며 “#살림 캠페인을 통해 골목환경 개선과 자원순환에 대한 공감대가 확산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뉴스출처 :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