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9 (월)

  • 맑음동두천 20.8℃
  • 맑음강릉 19.6℃
  • 연무서울 21.0℃
  • 구름조금대전 21.1℃
  • 구름조금대구 21.7℃
  • 구름많음울산 20.1℃
  • 구름많음광주 21.6℃
  • 구름많음부산 22.3℃
  • 구름많음고창 20.1℃
  • 구름조금제주 20.6℃
  • 맑음강화 19.5℃
  • 맑음보은 20.2℃
  • 구름조금금산 20.8℃
  • 구름조금강진군 20.9℃
  • 구름많음경주시 21.1℃
  • 구름많음거제 20.8℃
기상청 제공

행사일정

전남도의회, 김문수 의원 '전남형 공영도매시장 도매인제 도입‧신안 해상풍력사업 피해 대책마련 촉구'

URL복사

 

(한국안전방송) 전라남도의회 기획행정위원회 김문수 의원(더불어민주당, 신안1)은 지난 16일 열린 도정‧교육행정 질문에서 전남형 공영시장 도매인제 도입 필요성과 신안 해상풍력사업의 어민피해 및 보상 관련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먼저 김 의원은 “공영시장 도매인제도는 농산물 가격안정 지원 조례에 근거하여 최저가격을 보장할 수 있어, 생산자와 공영시장 도매인 간의 거래로 인해 유통단계와 가격 변동성이 줄어 농산물 가격안정과 농가 소득 보전을 확신 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현재 국내 최대 공영도매시장인 가락시장이 농산물 거래 가격의 기준 역할을 하고 있지만 수수료 담합, 거래방법 위반 등의 한계가 있어 가락시장 내 거래제도와 유통 주체 다양성 도입이 필요한 실정이다.


이에 김 의원은 “농산물 주산지 별로 생산물량 출하조절 시스템을 갖추기 위해서는 생산자 단체와 행정조직의 계약에 있어 전남도가 어느 정도 강제성을 부여해야 만이 성공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블루이코노미의 핵심인 신안 해상풍력사업에 대한 어민들의 피해와 보상문제에 대해 날카로운 질문을 이어갔다.


특히 김 의원은 “피해대상은 신안 군민이지만 이익은 타 자치단체가 챙겨가는 정책 추진은 적극반대 한다.”고 주장 하면서 “어업 금지구역으로 인한 어민들의 피해대책, 주민수용성 및 보상대책에 대해 우려스럽다.”고 말하며 전남도의 적극적인 대책 마련을 주문했다.


이에 대해 김영록 도지사는 “2030년까지 48조원이 투입 예정이며 어업에 지장이 있을 시 선보상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하겠으며 주민 수용성 확보를 위해 민관 협의회를 통해 어민들과 협의하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이어 “해상풍력활성화 및 지원 법안이 준비 중에 있고, 지속가능한 어업대책 마련과 피해지역인 자은, 지도, 증도, 임자에 기르는 어업단지를 육성하는 등 어민들에게 피해가 없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김문수 의원은 “신안군 해역에 많은 예산을 투자해 인공어초가 투하되고 있지만 풍력단지가 들어서도 인공어초 효과가 있는지 용역을 실시하여 사업을 재검토 할 것과 ‘도정질문에서 나온 전남도의 대책이 반드시 이행될 것”을 당부했다.


[뉴스출처 : 전라남도의회]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