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9 (일)

  • 흐림동두천 20.0℃
  • 구름많음강릉 19.0℃
  • 구름많음서울 22.0℃
  • 맑음대전 20.3℃
  • 맑음대구 19.8℃
  • 맑음울산 21.7℃
  • 맑음광주 20.6℃
  • 맑음부산 22.4℃
  • 맑음고창 20.8℃
  • 구름조금제주 23.7℃
  • 흐림강화 21.5℃
  • 맑음보은 16.2℃
  • 구름조금금산 16.1℃
  • 맑음강진군 18.1℃
  • 구름조금경주시 18.7℃
  • 구름조금거제 20.9℃
기상청 제공

속보

문 대통령 “한국, 백신생산 허브 한축…신종 감염병 대응 앞장”

“백신 생산 역량 획기적으로 늘리고 코로나 극복에 더 적극적으로 기여”

URL복사

 

(한국안전방송)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3일 '한국은 글로벌 백신 생산 허브의 한 축을 맡아 언제 또 닥쳐올지 모를 신종 감염병 대응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서울 강남구의 한 호텔에서 열린 '2021년 글로벌 바이오 콘퍼런스'에 영상 축사를 보내 '한국은 앞으로 5년간 2조 2000억 원을 투자해 백신 생산 역량을 획기적으로 늘리고 코로나 극복에 더 적극적으로 기여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바이오의약품 산업은 코로나에 맞서고 있는 인류에게 희망이 되고 있다'며 '놀라운 기술혁신으로 통상 10년 이상 걸리던 백신 개발 기간을 10분의 1로 단축했고, 여러 종류의 백신과 치료제를 개발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전 세계 바이오 전문가와 기업인들이 국경을 넘어 긴밀히 협력했기에 가능한 일이었다'고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경계를 넘어선 협력과 열린 혁신이 바이오의약품 산업을 강하게 키웠다'며 '산,학,연 협업 체계를 단단하게 구축하고 인공지능,빅데이터 같은 신산업 분야까지 협력의 지평을 넓힌다면 바이오의약품 산업은 한 단계 더 높이 도약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