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4.22 (금)

  • 흐림동두천 13.6℃
  • 구름많음강릉 18.1℃
  • 흐림서울 14.3℃
  • 구름조금대전 12.1℃
  • 박무대구 9.4℃
  • 맑음울산 9.7℃
  • 맑음광주 10.6℃
  • 맑음부산 11.7℃
  • 흐림고창 11.3℃
  • 맑음제주 11.9℃
  • 흐림강화 13.5℃
  • 맑음보은 4.9℃
  • 구름조금금산 6.1℃
  • 흐림강진군 6.9℃
  • 맑음경주시 6.1℃
  • 구름많음거제 11.5℃
기상청 제공

속보

문 대통령 “청년희망온, 청년-기업 상생 전략…기업인 훌륭한 결단에 감사”

청년희망온 참여 기업 대표 초청 오찬…“일자리 창출은 기업 몫, 정부는 최대한 지원”

URL복사

 

(한국안전방송)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7일 '청년들이 코로나로 인해 잃어버린 세대로 주저앉지 않도록 기업인 여러분께서 든든한 힘이 돼 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청년희망온(ON) 참여기업 대표 초청 오찬 간담회'를 갖고 모두발언을 통해 이같이 밝힌 뒤 '정부는 좋은 일자리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 왔고, 또한 제도 교육을 통해 기업이 필요로 하는 우수한 인재를 양성하고자 노력해 왔다'며 '그러나 좋은 일자리를 창출하는 것은 기본적으로 기업의 몫이고, 정부는 최대한 지원할 뿐'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행사는 정부의 고용 창출 프로젝트인 청년희망온에 참여해 향후 3년 간 17만9000개의 청년 일자리 창출을 약속한 6개 대기업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 최태원 SK 회장, 구광모 LG 회장, 최정우 포스코 회장, 구현모 KT 대표 등이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청년희망온은 청년과 기업이 함께 사는 상생의 전략으로, 기업은 필요한 우수 인재를 확보하고 청년은 기업과 함께 꿈을 펼칠 수 있는 기회가 넓어지게 됐다'며 '훌륭한 결단을 내려 주신 기업인 여러분께 직접 감사드리고, 이러한 노력들이 민간 기업에 더 확산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자리를 마련하게 됐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우리 청년들은 어려서부터 디지털문화에 익숙하고 세계 어느 누구보다도 디지털을 잘 활용하는 세대'라며 '보다 나은 미래를 꿈꾸며 노력하는 열정, 절실함을 갖고 있고 국제적 감각과 시야를 함께 갖추고 있으므로 정부와 기업이 길을 잘 열어 주고 기회를 만들어 주기만 한다면 세계 경제의 변화를 선도적으로 이끌어 나갈 글로벌 인재로 발전해 나갈 수 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또한 '오늘날처럼 눈부시게 빠른 디지털 전환과 기술 발전 속에서 필요한 인재를 양성하는 교육과 훈련 역시 기업이 더 잘할 수 있다'며 '기업이 필요로 하는 디지털 전문인력 양성과 기술창업의 활성화를 위해 민관이 다각도로 협업해 나가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