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04 (일)

  • 구름조금동두천 21.3℃
  • 구름많음강릉 21.7℃
  • 구름조금서울 23.2℃
  • 구름조금대전 21.2℃
  • 맑음대구 21.7℃
  • 울산 22.3℃
  • 구름조금광주 24.6℃
  • 부산 22.7℃
  • 구름조금고창 23.2℃
  • 제주 25.9℃
  • 구름많음강화 23.1℃
  • 구름조금보은 20.6℃
  • 구름많음금산 20.9℃
  • 구름많음강진군 23.8℃
  • 구름조금경주시 20.3℃
  • 구름많음거제 22.6℃
기상청 제공

본격화하는 멀티버스 시장, 국내 최고 버추얼 프로덕션 기업들이 뭉쳤다

 

(한국안전방송) 인공지능(AI) 기반 메타버스 콘텐츠 아트테크 기업 비브스튜디오스, 시각 특수 효과(VFX) 콘텐츠 전문 기업 덱스터, 국내 최초 버추얼 프로덕션 전문 기업 엑스온 스튜디오, 세계적인 게임 개발사이자 디지털 창작 생태계를 위한 모든 것을 제공하는 에픽게임즈 코리아가 버추얼 프로덕션 기술 경쟁력 및 사업 역량 강화를 위한 전략적 얼라이언스를 체결했다.

이번 얼라이언스 체결은 버추얼 프로덕션 기반 콘텐츠 산업의 성장 기대감과 함께 한층 치열해지는 글로벌 콘텐츠 경쟁에서 기술적 우위를 확보, 시장을 선도해 나가기 위함이다.

비브스튜디오스는 AI 기반 메타버스 콘텐츠 아트테크 기업으로 올 초 방탄소년단(BTS) 소속사 하이브와 컬래버레이션한 오리지널 스토리 '7FATES: CHAKHO(세븐 페이츠:착호)' 스토리 필름을 비롯해 ENHYPEN 오리지널 스토리 'DARKMOON: 달의 제단(다크 문:달의 제단)',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오리지널 스토리 '별을 쫓는 소년들' 스토리 필름 등을 비브스튜디오스의 버추얼 프로덕션 기술로 선보여 화제를 모았다.

덱스터 스튜디오는 최근 더블 1000만 관객 스코어를 기록한 김용화 감독의 신작 '더문'의 촬영을 덱스터가 보유한 D1 스튜디오에서 성공적으로 마쳤으며 앞으로 메가박스플러스엠, 투유드림과 공동 제작하는 여러 콘텐츠 및 실사화가 진행되고 있는 만화 원작의 '머털도사'와 '황제의 외동딸' 등에 4개 업체가 보유한 기술을 적용할 예정이다.

엑스온 역시 국내 최초로 설립된 버추얼 스튜디오로 넷플릭스 드라마 '소년심판', 광고 '현대자동차 스타리아 월드프리미어' 등 다양한 장르의 여러 프로젝트를 수행해 내며 성과를 내고 있다.

세계에서 가장 개방적이고 진보적인 리얼 타임 3D 기술을 제공하는 에픽게임즈의 언리얼 엔진은 프리비즈부터 최신 제작 기술인 인카메라 VFX까지 영화, 드라마, 광고 등의 다양한 콘텐츠 제작에 필요한 혁신적인 버추얼 프로덕션 기술을 선도하고 있다.

이번 얼라이언스 체결과 관련, 4개 업체 대표들은 '앞으로 여러 분야에서 다양한 방식을 통한 협업을 전개, 버추얼 프로덕션 산업의 기반을 다지는 동시에 버추얼 콘텐츠 개발에 이정표가 될 새로운 혁신적 성과를 만들어내고자 한다'며 '이를 통해 본격적인 멀티버스 시대에 걸맞은 한층 진화한 K-콘텐츠의 위력을 선보이고, 그 위상을 더 강화해 나가는데 다시 한번 힘을 보탤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지난해 문화체육관광부는 2022년 실감형 콘텐츠 국내 시장 규모를 11조7000억원으로 예상하며 2020년 대비 5배가량 성장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글로벌 컨설팅 기업 PwC도 2030년 메타버스 세계 시장 규모가 1조7500억달러(약 2267조6500억원)에 달할 것이라며, 2020년 113조원 대비 연평균 32% 이상 증가한다고 내다봤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