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2 (토)

  • 맑음동두천 1.2℃
  • 구름조금강릉 5.3℃
  • 맑음서울 3.0℃
  • 맑음대전 5.1℃
  • 맑음대구 7.8℃
  • 맑음울산 8.7℃
  • 맑음광주 6.1℃
  • 맑음부산 8.8℃
  • 맑음고창 5.0℃
  • 연무제주 9.9℃
  • 맑음강화 2.8℃
  • 맑음보은 3.8℃
  • 맑음금산 4.7℃
  • 맑음강진군 6.8℃
  • 맑음경주시 8.6℃
  • 맑음거제 9.0℃
기상청 제공

안전컨설턴트

‘다수사상자 이송 대형구급차’도내 최초 도입 추진

(한국안전방송) 서귀포시에서는 올해‘다수사상자 이송 대형구급차’를 도내 최초로 도입한다고 밝혔다.



2019년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지역사회 통합형 의료안전망 구축사업」중 응급의료시스템 개선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대형구급차는 화재와 교통사고 등 다수 인명피해가 발생한 현장에서 즉각적인 응급처치와 동시에 많은 인원을 신속하게 병원이송으로 이송이 가능해진다.


‘대형구급차’는 산소탱크 및 호흡보조 장비, 자동심장충격기 등 전문 응급처치 장비를 탑재한 대형 구급차로서 경상환자 6∼7명과 특별안정이 필요한 환자가 누워서 갈수 있는 침대병상 1개, 소방요원 등 10명 내외가 탑승이 가능하게 제작될 예정이다.


서귀포지역은 다수사상자 발생시 구급차가 총 출동하여 중·경상자를 이송하고 있으며, 제주시병원 등 원거리 이동으로 인하여 같은 시각 다른 응급상황 발생시 환자 이송을 위한 공백이 생기는 문제점을 갖고 있었다.


서귀포시 통합형 의료안전망 구축사업 추진단에서는 이러한 지역의 응급의료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도 소방안전본부와 제주대학교병원 응급의학과교수, 예방의학과 교수등이 참여하는 전문가 회의를 통해


서귀포지역에 우선 ‘다수사상자 발생시 경상환자 이송용 대형 구급차’가 필요하다고 판단, 올해 예산에 반영 추진하게 되었으며, 도입후에는 서귀포지역 소방서로 배치하여 운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최근 2년간 도내에서 발생한 재난 중 다수사상자(3인 이상) 발생건수는 총 441건으로, 1993명이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이중 교통사고가 89.5%(395건)이다. 특히 2018년 운수사고로 인한 표준화 사망률이 서귀포시는 15.3%로 제주도 10.8%, 전국 6.7%보다 훨씬 높아 초기 신속하고 적절한 대응이 요구된다.



고인숙 서귀포보건소장은 “서귀포지역에 다수사상자 이송 대형구급차 도입으로 응급의료시스템이 강화되어 도민과 관광객 생명보호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지역의 응급의료 개선을 위해 관련기관등과 공조체계를 유지하여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뉴스출처 : 서귀포시]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