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2 (월)

  • 구름많음동두천 25.6℃
  • 구름많음강릉 30.4℃
  • 흐림서울 26.3℃
  • 구름많음대전 26.1℃
  • 맑음대구 26.0℃
  • 맑음울산 26.8℃
  • 구름많음광주 26.3℃
  • 맑음부산 25.2℃
  • 맑음고창 26.4℃
  • 구름조금제주 27.3℃
  • 흐림강화 25.7℃
  • 맑음보은 23.9℃
  • 맑음금산 25.5℃
  • 구름많음강진군 25.1℃
  • 구름많음경주시 25.2℃
  • 맑음거제 26.5℃
기상청 제공

‘박물관서 결혼할래요?’…공공시설 48곳, 청년 예식공간으로 개방

2027년까지 200곳으로 확대…청년 원하는 공간 지속 발굴
7월부터 공유누리 누리집서 검색·예약·예식공간 테마지도 서비스도

 

 

(한국안전방송) 청년 맞춤형 예식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국립중앙박물관, 국립현대미술관, 내장산국립공원 단풍생태공원, 세종호수공원 등 공공시설 48곳이 올해 추가로 개방된다. 

 

또 다음 달부터는 '공유누리' 누리집(eshare.go.kr)에서 통합 검색,예약과 예식공간 테마지도 서비스도 제공된다. 

 

정부는 26일 개최된 경제관계장관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의 '공공시설 추가 개방을 통한 청년 맞춤형 예식공간 제공 방안'을 발표했다. 

 

이는 지난 3월 발표한 청년친화 서비스 발전방안의 후속조치로 마련됐다. 

 

이번 방안에 따르면, 예비부부들이 개성을 담은 특별한 결혼식을 올릴 수 있도록 지자체,공공기관 등이 보유한 시설을 맞춤형 예식공간으로 제공한다. 

 

국립중앙박물관, 국립현대미술관 등 국립시설 5곳, 국립공원 야외공간 10곳, 세종 호수공원 등을 포함한 48개 공간을 신규 개방한다는 것이다. 

 

앞으로도 대국민 의견수렴 등을 통해 청년이 원하는 공간을 계속 발굴해 2027년 말까지 200곳 이상의 공공시설을 예식공간으로 개방할 계획이다. 

 

그동안 일부 공공시설을 예식공간으로 개방해 왔지만 결혼을 준비하는 예비부부가 원하는 지역에 어떤 공간이 개방돼 있는지 한 번에 검색하기 어렵고, 공간 특성,이용조건 등에 대한 안내도 부족했다. 

 

이에 예비부부들이 공공 예식공간 관련 정보에 쉽게 접근해 원하는 공간을 선택할 수 있도록 공유누리 누리집에서 통합 검색,예약 서비스를 제공한다. 

 

공유누리 누리집에서 예식, 웨딩 등 키워드를 입력해 전국의 공공 예식공간을 한 번에 검색할 수 있고 '우리마을 예식공간 대관' 테마지도를 통해 원하는 지역의 공공 예식공간 및 하객들이 이용할 수 있는 주차장, 전기차충전소 등 편의시설의 위치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시설별 이용금액, 수용인원, 피로연 가능 여부 등 상세한 정보를 조회한 뒤 원하는 장소와 대관 일자를 선택해 예약할 수 있다. 

 

다음 달 1일부터 국립공원과 지자체 시설 등 80곳에 대한 검색,예약 서비스를 제공하고 이후 공공기관 시설 등 60여개 공간도 추가할 예정이다. 

 

아울러 청년층의 선호와 개별 공간의 특성에 맞는 개성 있는 예식이 이뤄지도록 서비스 모델을 개발해 관련 기관 및 민간 업체에 제공하기로 했다. 

 

예비부부가 식장 꾸밈,식음료 제공 업체를 별도로 검색해야 하는 불편함이 없도록 지자체와 협력해 지역별 관련 업체에 대한 정보도 안내한다. 

 

정부는 예비부부들의 경제적 부담을 낮추기 위해 시설 사용료 감면을 위한 법적 근거도 마련하기로 했다. 

 

결혼서비스 시장의 건전한 발전과 소비자 권리 보장을 위해 현재 진행 중인 실태조사와 의견수렴 결과를 토대로 연내 결혼서비스 가격공개 방안도 마련할 방침이다. 

 

[출처=기획재정부,행정안전부,문화체육관광부,환경부]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