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22 (금)

  • -동두천 1.2℃
  • -강릉 5.5℃
  • 연무서울 1.4℃
  • 구름많음대전 -0.4℃
  • 구름조금대구 2.0℃
  • 맑음울산 5.0℃
  • 맑음광주 1.3℃
  • 맑음부산 5.9℃
  • -고창 1.2℃
  • 구름조금제주 10.6℃
  • -강화 1.3℃
  • -보은 -2.1℃
  • -금산 -1.3℃
  • -강진군 0.4℃
  • -경주시 4.8℃
  • -거제 4.3℃
기상청 제공

“TED 통해 임직원 지식역량 높인다”

조폐공사, 사내 강연회‘KOMSCO TED’운영


(한국안전방송) 세계 최고의 IT(정보통신) 기업으로 꼽히는 구글은 임직원들이 근무시간의 20% 가량을 관심분야 연구와 학습에 사용하도록 하는 학습 문화 ‘20% 타임제’를 시행한다. 기업이 지속가능하려면 창조적 혁신이 필요하며, 창조적 혁신은 조직의 학습과정을 통해서만 창출될 수 있다고 믿기 때문이다. GE(제너럴일렉트릭)의 잭 웰치 전회장도 “지식의 용광로가 기업 경쟁력의 원천”이라며 다양한 학습 프로그램을 개발, 경영에 도입함으로써 GE를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한국조폐공사(www.komsco.com)가 ‘KOMSCO TED(콤스코 테드)’라는 프로그램을 마련한 것은 이런 이유에서다. 조폐공사는 21일 임직원들이 주인공이 되어 다양한 지식과 경험을 강연, 공유하는 사내 강연회 ‘KOMSCO TED’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조폐공사의‘KOMSCO TED’는 미국의 비영리재단 TED가 기술(Technology), 오락(Entertainment), 디자인(Design) 등 다양한 주제로 여는 세계적인 강연회를 본뜬 것으로, 조폐공사 임직원들이 업무(Task)나 일상(Everyday life)에서 발견(Discovery)한 지식과 경험 등을 공유하고 지속성장을 위한 새로운 아이디어 발굴의 촉매제 역할을 하도록 기획된 사내 정보 공유의 장이다.

이날 열린 첫 ‘KOMSCO TED’에선 3명의 직원들이 각각 20분 동안 자신의 지식과 경험을 압축해 직원들에게 전달, 공유했다. 제지본부 김용찬 차장은 ‘생산현장의 근무 편성방법 개선을 통한 노사상생 사례’에 대해, 화폐본부 김완종 차장은 조폐공사 최초의 은행권 수출 사업이었던 ‘남미 페루 은행권 수출 과정에서 겪은 경험담’을 들려줬다. 문정엽 영업개발단장은‘한국의 대중음악’이란 주제로 삶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를 곁들여 호응을 얻었다.

문정엽 영업개발단장은 “사내 강연회에 강사로 참여한 것은 나름대로 도전이었다”며 “주제의 경계를 허문 자유로운 강연에서 직원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할 수 있었던 게 즐거웠다”고 전했다.

조폐공사는 학습문화 정착을 통한 경쟁력 강화를 위해 각 분야의 외부 전문가들을 초청해 산업 트렌드부터 인문학까지 다양한 주제에 대해 강의하는 ‘KOMSCO POPCORN(콤스코 팝콘)’, 온라인으로 필요한 강의를 들을 수 있는 디지털 연수원, 외부 전문기관 위탁 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중이다.

KOMSCO TED를 기획한 목진관 미래전략실장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공공 플랫폼 개발 등 조폐공사가 첨단 분야에서 앞서 나갈 수 있었던 것은 다양한 프로그램을 활용한 학습문화 덕분”이라며 “직원들의 지식역량을 높여 국민생활 향상에 기여하는 공기업이 되도록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