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5 (금)

  • 흐림동두천 20.2℃
  • 흐림강릉 16.8℃
  • 흐림서울 20.9℃
  • 대전 20.3℃
  • 흐림대구 22.2℃
  • 흐림울산 20.5℃
  • 흐림광주 22.1℃
  • 흐림부산 24.0℃
  • 흐림고창 20.7℃
  • 구름많음제주 24.7℃
  • 흐림강화 20.5℃
  • 흐림보은 18.8℃
  • 흐림금산 19.7℃
  • 흐림강진군 24.2℃
  • 흐림경주시 19.3℃
  • 흐림거제 23.2℃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아내에 흉기 휘두른 50대 남성, 특수상해로 입건…"살해 의도 없다"

URL복사

술에 취해 아내와 말다툼을 벌이다 흉기를 휘두른 5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7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성북경찰서는 전날 저녁 7시쯤 서울 성북구 돈암동의 한 아파트에서 아내에세 흉기를 휘두른 A씨(54)를 특수상해 혐의로 입건했다.

당시 A씨는 술에 취해 집에 왔는데 아내 B씨(48)가 술버릇을 문제 삼자 화가 부엌칼을 휘둘렀다.

B씨는 이를 막다가 팔을 다쳐 "칼에 베었다"고 소방대(119)에 신고했다. 경찰은 소방의 지원 요청을 받고 출동해 A씨를 집 안에서 체포했다.
 

당초 경찰은 A씨를 살인미수 혐의로 현행범 체포했다. 하지만 A씨, B씨 진술을 종합한 결과 A씨에 살해 의도는 없었다고 보고 특수상해 혐의로 죄명을 바꿨다.

경찰 관계자는 "이 사건은 A씨가 고의를 갖고 B씨를 죽이려다 실패한 게 아니고 부부싸움 도중 화가 나 부엌칼로 상해를 입힌 것"이라 설명했다.

현재 A씨는 경찰 유치장에서 조사받는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구속영장을 신청할지 오늘 중 결정할 것"이라 밝혔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