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7 (월)

  • 맑음동두천 -7.5℃
  • 맑음강릉 -2.2℃
  • 맑음서울 -5.8℃
  • 대전 -1.8℃
  • 구름많음대구 1.3℃
  • 구름많음울산 1.8℃
  • 맑음광주 1.9℃
  • 맑음부산 2.6℃
  • 흐림고창 1.0℃
  • 구름많음제주 6.8℃
  • 맑음강화 -6.0℃
  • 흐림보은 -3.3℃
  • 흐림금산 -1.7℃
  • 맑음강진군 2.8℃
  • 구름많음경주시 2.1℃
  • 구름조금거제 0.4℃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경남 창녕군 성산면 야산서 불…밤새 진화 시도

URL복사

1월 10일 오후 10시 22분께 경남 창녕군 성산면 대산리 일대 야산에서 불이 났다.

산림청, 창녕군, 경남소방본부가 공무원, 소방대원 등 390여 명을 투입해 밤새 진화를 시도했지만, 불길을 완전히 잡지는 못했다.

산불 현장과 가까운 암자에 있던 스님 1명이 피신했으며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경남소방본부는 밤새 산림 1.5㏊(1만5천㎡)가 불에 탄 것으로 파악했다.

산림청과 경남도는 11일 날이 밝는 대로 헬기 6대를 띄워 진화작업을 계속할 예정이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