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8 (화)

  • 맑음동두천 0.0℃
  • 맑음강릉 2.7℃
  • 맑음서울 -1.0℃
  • 맑음대전 2.1℃
  • 맑음대구 1.8℃
  • 맑음울산 2.5℃
  • 맑음광주 3.8℃
  • 맑음부산 4.2℃
  • 맑음고창 0.9℃
  • 맑음제주 6.6℃
  • 맑음강화 -1.8℃
  • 맑음보은 -0.7℃
  • 맑음금산 0.7℃
  • 맑음강진군 4.6℃
  • 맑음경주시 2.7℃
  • 맑음거제 2.9℃
기상청 제공

재난안전

지난해 원주소방서 구조활동 4,821건 / 인명 314명 구조

URL복사

원주소방서(서장 김용한)은 지난 한 해 동안 각종 구조활동이 필요한 현장 4,821곳에 출동해 314명을 구조했다고 밝혔다.

 이는 최근 3년 구조활동 평균 대비 14%가 증가한 수치이다. 가장 많은 출동은 벌집제거로 32%를 차지했고 이어서 동물포획 14%, 교통사고 9%, 잠금장치 개방과 각종 안전조치가 각 8%였다. 이처럼 지난해 구조활동이 늘어난 것은 잠금장치 개방 건이 최근 3년 평균 대비 47% 증가, 각종 안전조치 건이 24% 증가, 구조상황이 필요한 교통사고가 40% 증가하는 등 대부분의 사고가 증가한 탓으로 분석되었다.

 

원주소방서의 구조활동으로 구조된 인명은 314명이다. 사고종별 구조인원은 잠금장치 개방 건이 73명으로 23%를 차지했고 승강기 고립사고 건이 54명으로 17%, 각종 안전조치 건이 42명으로 13%, 교통사고에서 39명으로 12% 순이었다. 그 외 구조된 인원은 산악사고 36명, 수난사고 12명, 화재 12명 등이었다.

 원주소방서에서는 보다 나은 구조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잠금장치 개방, 단순 안전조치, 동물포획 등 생활속 민원·구조활동을 전담하는 생활안전구조대 1개대를 편성하여 운용하고 있으며, 지난해부터는 도심지역과 멀리 떨어진 문막119안전센터와 부론119지역대, 귀래119지역대를 ‘펌프구조대’로 지정하여 기존 화재진압만 전담하던 것을 교통사고 등의 현장에서 인명을 구조할 수 있는 장비를 적재하고 정기적인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강원소방본부에서는 날로 늘어나는 생활안전 수요에 체계적으로 대응하고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올해 생활안전팀을 신설하여 각종 생활안전업무 정책을 수립하고 매뉴얼을 개발·보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김용한 원주소방서장은 ‘원주소방서는 도내에서 가장 많은 구조출동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노력으로 소방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시민들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