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4.13 (수)

  • 흐림동두천 10.5℃
  • 흐림강릉 8.9℃
  • 흐림서울 13.3℃
  • 흐림대전 16.9℃
  • 흐림대구 12.8℃
  • 흐림울산 12.1℃
  • 흐림광주 18.6℃
  • 흐림부산 12.9℃
  • 흐림고창 15.0℃
  • 맑음제주 18.5℃
  • 흐림강화 10.9℃
  • 흐림보은 17.0℃
  • 흐림금산 16.8℃
  • 구름많음강진군 17.8℃
  • 흐림경주시 11.0℃
  • 흐림거제 14.1℃
기상청 제공

사회일반

경기도, 불법 부동산투기 연중 단속…부정청약 수사 집중

URL복사

경기도 공정특별사법경찰단은 불법 부동산 투기수요 차단과 실수요자 피해 예방을 위해 부동산 분야 불법행위에 대한 단속과 수사를 연중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중점 단속 및 수사 대상은 집값 담합 등 부동산 거래 질서 교란 행위, 공공임대주택의 임차권 불법 중개행위, 무등록·무자격자 불법 중개행위 등이다.

특히 지난해 청약경쟁률이 과열됐던 화성 동탄신도시와 수원 광교신도시 등을 중심으로 한 부정 청약 행위에 수사역량을 집중한다.

 

경기도 특사경은 신혼부부, 노부모, 장애인, 다자녀 등 특별공급 분야의 청약 및 취득 과정 전반을 중점적으로 살펴볼 방침이다.

하남교산 등 3기 신도시 토지거래허가구역 내 위장전입 행위 등도 찾아낼 계획이다.

김영수 경기도 공정특별사법경찰단장은 "주거 문제가 투기 수단으로 악용될 수 없도록 부동산 불법 행위자를 철저히 단속하고 수사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경기도는 지난해 토지거래허가구역인 용인 SK하이닉스 반도체 클러스터 내 불법 투기행위자 43명, 청약경쟁률 245대 1을 기록한 과천지식정보타운 분양 아파트 부정 청약자 178명 등 부동산 불법행위자 309명을 적발한 바 있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