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3 (월)

  • 맑음동두천 29.1℃
  • 구름조금강릉 29.6℃
  • 구름조금서울 30.5℃
  • 구름많음대전 29.7℃
  • 구름많음대구 31.3℃
  • 구름많음울산 24.1℃
  • 구름많음광주 30.1℃
  • 구름많음부산 24.3℃
  • 구름많음고창 28.1℃
  • 구름많음제주 25.6℃
  • 맑음강화 24.1℃
  • 구름많음보은 28.1℃
  • 구름많음금산 28.2℃
  • 구름많음강진군 29.9℃
  • 구름많음경주시 29.0℃
  • 구름조금거제 26.5℃
기상청 제공

교통안전

울산에 지능형 횡단보도 첫 시범 운영…차량·보행자 정보 제공

URL복사

울산시는 교통약자와 보행자 안전을 위해 '지능형(스마트) 횡단보도 시스템'을 시청 앞 횡단보도에 구축해 시범 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지능형 횡단보도는 도로 위 위험 상황을 인공지능(AI) 기반 CCTV가 즉각 감지, 보행자 안전을 위해 적절한 대응이 이뤄지도록 하는 시스템이다.

차세대 지능형 교통체계(C-ITS) 실증사업의 하나로 구축되는 이 시스템은 횡단보도 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보행자 검지기 기능을 강화한 것이다.

기존 보행자 검지기는 단순히 보행자 존재 여부를 검지, 통행하는 차량에 보행자 유무를 알려주는 방식이다.

그러나 지능형 시스템은 보행자와 차량을 인식한 뒤, 차량 접근과 보행자 횡단 등의 정보를 전광판, 스피커, 경광등 등으로 운전자와 보행자에게 알려줘 사고를 예방하도록 돕는다.

또 횡단보도 대기선에 설치된 LED 바닥 신호등은 스마트폰을 보면서 걷는 보행자들에게 주의를 주고, 어둡거나 비가 내릴 때 교통신호를 잘 보이게 하는 역할을 한다.

특히 이 시스템에 적용된 영상 연산방식은 휠체어나 보조 장비를 사용하는 교통약자를 판별할 수 있어, 보행자가 주어진 보행신호 시간에 횡단보도를 건너지 못하는 경우에도 자동으로 신호를 연장해 안전하게 건너도록 돕는다.

시는 이 시스템의 CCTV를 활용해 인근 버스정류장에서 버스를 기다리는 이용객들에게 버스 진입 영상을 보여주는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