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16 (목)

  • 흐림동두천 21.6℃
  • 구름조금강릉 24.2℃
  • 흐림서울 21.2℃
  • 구름조금대전 23.7℃
  • 구름조금대구 26.3℃
  • 구름많음울산 26.6℃
  • 구름많음광주 24.7℃
  • 구름조금부산 23.6℃
  • 구름많음고창 22.8℃
  • 구름조금제주 24.6℃
  • 구름많음강화 21.6℃
  • 구름많음보은 21.8℃
  • 맑음금산 22.6℃
  • 흐림강진군 25.2℃
  • 구름조금경주시 27.4℃
  • 구름많음거제 24.1℃
기상청 제공

사회일반

노후 단독주택 수리비 최대 1,200만 원까지 지원 - 5개 시에서 시범사업

URL복사

경기도가 부천·안양·구리·평택·김포 5개 시에서 ‘22년 경기도 단독주택 집수리 지원 시범사업’을 50호를 추진할 예정이라고 5일 밝혔다.

‘22년 경기도 단독주택 집수리 지원 시범사업’은 재정비촉진지구(일명 “뉴타운”)가 해제된 지역 내 20년 이상 노후 단독주택을 대상으로 집수리비의 90%, 최대 1,200만 원까지 지원하는 사업이다. 기초생활수급자 등 주거 취약계층은 자부담 없이 전액을 지원한다.

주택 공시지가가 9억 원을 넘거나 법령 위반 건축물 등은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주택 소유자는 집수리비의 10%만 부담하는 대신 세입자가 있는 경우 전차 임대계약일로부터 4년 동안 거주를 보장해야 하고 자부담 비용을 세입자에게 전가해서도 안 된다.

 

도는 주거환경개선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주거 취약계층, 중위소득 100% 이하 가구, 일반 가구 순으로 우선순위를 정해 지원 대상자를 선정할 방침이다.

이번 시범사업은 5개 시에서 자체 실정에 맞게 추진하고 있어 지역별로 사업 신청접수 기간이 다르다. 평택시와 김포시는 이미 접수가 마감되어 대상자 선정과정에 있고 ▲부천시는 4월~5월 ▲안양시는 4월 ▲구리시는 5월에 사업 신청접수를 받을 예정이다.

집수리 지원사업을 희망하는 주민은 지역별 신청접수 일정을 확인해 신청 시기를 놓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지역별 신청접수에 대한 문의는 ▲부천시 도시재생과(032-625-3809) ▲안양시 도시재생과(031-8045-5089) ▲구리시 균형개발과(031-550-2395)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