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5 (화)

  • 흐림동두천 25.8℃
  • 흐림강릉 26.2℃
  • 흐림서울 27.1℃
  • 흐림대전 25.8℃
  • 구름많음대구 28.2℃
  • 구름많음울산 25.8℃
  • 흐림광주 26.2℃
  • 구름많음부산 26.9℃
  • 구름많음고창 26.1℃
  • 구름많음제주 27.6℃
  • 흐림강화 26.6℃
  • 구름많음보은 24.0℃
  • 구름많음금산 23.3℃
  • 흐림강진군 26.8℃
  • 구름많음경주시 27.3℃
  • 흐림거제 26.4℃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용산서 주한미군 음주운전 사고…차량 10여 대 파손

미8군 소속 20대 미군이 음주운전을 하다 차량 여러 대를 파손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용산경찰서는 14일 오전 0시 40분께 용산구의 한 거리에서 주한미군 A씨를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현행범 체포했다고 밝혔다.

A씨는 마포구의 한 술집에서 술을 마신 뒤 자신의 차를 운전하다가 사고를 낸 것으로 파악됐다. 사고로 차와 오토바이 등 10여 대가 파손된 것으로 알려졌다.

검거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인 0.14%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사고 당시 차 안에 있었던 동승자에게도 음주운전 방조 혐의를 적용할 수 있는지 살펴보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정확한 대물 피해 규모는 파악 중"이라며 "주한미군지위협정(SOFA) 규정에 따라 A씨는 미8군에 인계했다"고 말했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