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1 (화)

  • 맑음동두천 31.0℃
  • 구름조금강릉 28.7℃
  • 맑음서울 32.0℃
  • 맑음대전 34.6℃
  • 구름조금대구 33.2℃
  • 구름많음울산 27.2℃
  • 구름많음광주 31.5℃
  • 맑음부산 27.6℃
  • 맑음고창 27.6℃
  • 맑음제주 27.1℃
  • 맑음강화 27.5℃
  • 구름많음보은 32.0℃
  • 구름많음금산 32.3℃
  • 맑음강진군 30.8℃
  • 구름많음경주시 29.5℃
  • 구름조금거제 27.6℃
기상청 제공

재난안전

서울소방, AI·빅데이터 활용 '재난대응 디지털 플랫폼' 만든다

URL복사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빅데이터와 인공지능 등을 활용한 '재난대응 디지털 플랫폼'을 구축한다고 19일 밝혔다.

재난대응 디지털 플랫폼은 서울소방이 보유한 행정정보를 통합 관리하며 119 신고와 현장대응 등과 관련한 디지털 정보 서비스를 제공한다.

서울소방은 우선 올해 119출동 및 각종 소방행정 정보를 관리하는 서울119 빅데이터 센터를 구축하고, 요양병원과 같은 재난취약시설의 실내구조를 3D 입체지도로 만들어 119현장대원들이 인명구조 등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내년에는 현재 분산 운영 중인 현장대응시스템을 통합해 재난대응 디지털 플랫폼을 본격 구축하고, 지역별 재난 취약시간대를 분석해 예방순찰 경로 등을 안내하는 알고리즘도 개발할 예정이다.

이어 2026년까지 ▲ 인공지능 챗봇 및 보이는 ARS를 활용한 대시민 소방행정 서비스 ▲ 빅데이터 기반의 지능형 119 신고·접수 시스템 ▲ 소셜데이터 기반 재난대응 예측 AI분석 시스템 등을 순차적으로 개발할 예정이다.

소방재난본부는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한 '서울소방 정보화 중장기 5개년 계획'을 지난달 수립했다.

최태영 서울시 소방재난본부장은 "서울의 도시 구조는 고층화·지하화로 재난 발생 시 피해 범위 등을 예측하는 것이 점점 어려워지고 있다"며 "AI와 빅데이터 관리를 적용한 재난대응 디지털 플랫폼을 구축해 신속하면서도 효과적인 대응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