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12 (화)

  • 구름조금동두천 23.0℃
  • 구름조금강릉 22.6℃
  • 구름조금서울 25.5℃
  • 맑음대전 24.5℃
  • 구름많음대구 26.5℃
  • 구름많음울산 24.2℃
  • 구름조금광주 27.0℃
  • 구름많음부산 24.6℃
  • 구름조금고창 25.7℃
  • 구름많음제주 27.8℃
  • 구름조금강화 24.2℃
  • 구름조금보은 22.3℃
  • 구름많음금산 24.3℃
  • 구름조금강진군 25.9℃
  • 구름많음경주시 24.2℃
  • 구름많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재난안전

경기도 특사경, 대형 공사장 소방공사 불법행위 집중 수사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이 6월 7일부터 8월 31일까지 도내 대형 신축 현장 내 소방시설공사 위법행위를 집중 수사한다.

수사 대상은 복합건축물, 판매시설, 숙박시설, 대형 물류창고 등 건물 완공 후 불특정 이용객으로 인한 재난 발생 시 다수의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도내 신축 대형공사 현장 50개소(연면적 5천㎡ 이상 건축물)다.

경기도 특사경은 신축 공사 현장에서 관행적 불법 하도급이 이뤄졌다는 제보를 접수했으며, 실제로 소방기술자가 현장을 비운 상태에서 공사를 진행하거나 소방시설공사업 미등록 업체가 소방시설을 시공하는 사례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또한 도 특사경은 이번 수사에서 소방공사 분리발주 이행 여부를 집중적으로 들여다볼 예정이다. 2020년 9월 저가 하도급으로 인한 부실 공사를 방지하기 위해 소방시설 공사와 다른 공사를 분리해 발주․도급하도록 하는 소방시설공사업법이 시행됐는데 실제 현장에서 이런 사항이 잘 지켜지고 있는지 확인한다는 방침이다.

‘소방시설공사업법’에 따라 소방시설공사 관련 불법 시공, 불법 하도급 등 위법행위를 한 업체에는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되며 영업정지 등 행정처분도 받는다. 또한 분리발주․도급을 이행하지 않은 업체에는 300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된다.

김민경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장은 “저가 하도급 행위 등 불공정거래는 부실 공사를 유발하는 중대한 범죄로 인식해야 한다”며 “도민 안전을 저해하는 위법행위를 강력히 단속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