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1 (목)

  • 맑음동두천 -10.8℃
  • 맑음강릉 -4.4℃
  • 맑음서울 -8.4℃
  • 흐림대전 -7.2℃
  • 구름많음대구 -3.2℃
  • 흐림울산 -1.9℃
  • 구름많음광주 -2.2℃
  • 구름많음부산 -1.5℃
  • 흐림고창 -3.5℃
  • 구름많음제주 4.3℃
  • 맑음강화 -8.9℃
  • 구름많음보은 -6.8℃
  • 흐림금산 -6.1℃
  • 흐림강진군 -1.2℃
  • 흐림경주시 -2.9℃
  • 흐림거제 -0.5℃
기상청 제공

속보

김동연, 도담소에서 청소년들과 송편 빚으며 ‘추석맞이 경기도 도담한끼’ 진행

○ 김동연 지사, 8일 도담소에서 청소년과 함께하는 추석맞이 행사 개최
- 명절 앞두고 가정 밖 청소년 ‧ 자립준비청년과의 소통 자리 마련
- 도내 거주 청소년들에게 서로가 가족이 되어주는 프로그램 진행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민족 최대 명절 한가위를 맞아 가족과 함께할 수 없는 가정 밖 청소년과 자립준비청년을 위해 따뜻한 소통의 자리를 마련했다.

 

경기도는 8일 오전 수원시 팔달구에 있는 옛 도지사 공관 ‘도담소’에서 가정 밖 청소년·자립준비청년 한가위 행사인 ‘2022 추석맞이 경기도 도담한끼’(추석 도담소에서 함께하는 따뜻한 한끼)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가정 내 갈등‧학대, 가정해체, 가출 등의 사유로 보호자로부터 이탈된 만 9~24세 청소년과 아동복지시설 및 가정위탁 등에서 보호종료된 만 18세 이상 자립준비청년 20여 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김동연 지사와 참석자들은 야외 잔디밭에 모여 가족(팀)별로 송편을 빚고 추석과 관련된 퀴즈와 제기차기, 투호 던지기 등 전통놀이를 하며 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이어 김 지사는 참석자들과 점심을 함께 하며 청소년 지원사업에 대한 문제점과 개선방안 모색을 위한 간담회도 가졌다.

 

 

경기도는 주거, 취업지원 등 가정 밖 청소년의 자립기반을 지원하고 있으며, 전국 최초로 가정 밖 청소년의 안정적 자산형성을 위한 ‘자립두배통장’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자립준비청년의 자립준비 역량 강화와 보호종료 후 안정적인 사회적응과 자립실현을 위해 경기도자립지원전담기관(031-346-6994)을 운영하고, 자립지원 전담인력 20명이 맞춤형 사례관리, 서비스 연계, 주기적 상담 등을 제공하고 있다.

 

한편, 도담소는 옛 경기도지사 공관의 새 이름으로 ‘도민을 담은 공간’이란 뜻이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