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3 (토)

  • 흐림동두천 -0.9℃
  • 구름많음강릉 3.1℃
  • 서울 0.5℃
  • 흐림대전 -1.0℃
  • 흐림대구 -2.4℃
  • 구름많음울산 -0.3℃
  • 흐림광주 1.8℃
  • 구름많음부산 3.7℃
  • 흐림고창 0.0℃
  • 흐림제주 7.6℃
  • 흐림강화 -1.3℃
  • 흐림보은 -3.5℃
  • 흐림금산 -3.9℃
  • 흐림강진군 2.3℃
  • 구름많음경주시 -4.3℃
  • 흐림거제 1.6℃
기상청 제공

로컬뉴스

경기경제자유구역청, 자율운항선박 해상 실증시험 레벨3 검증 완료

○ 자율운항선 3차 해상시험 실증을 통해 자율운항 레벨 3 수준의 선박 자율운항 기술력 확보
○ 2023년까지 수소기반 자율운항 선박 제조·선박충전시설 기술력 확보를 위한 핵심기술 구축 지원

경기경제자유구역청의 지원을 받은 국내 기업이 선박 자율운항 솔루션의 레벨3(원격제어가 가능한 자율운항 단계) 기술검증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

 

경기청과 시흥 배곧 경제자유구역 입주기업인 대우조선해양은 지난 16일부터 17일까지 이틀간 서해 제부도 인근 해역에서 자율운항선 3차 해상시험을 시행했다.

 

자율운항선은 환경규제 강화로 전기 동력을 활용한 자율운항 선박의 수요가 높아지고 선원 부족 등의 인력난과 해양사고 감소를 목적으로 필요성이 증대하고 있으며 현재 안전 운항을 위한 핵심기술은 보유하고 있으나, 실제 해상 테스트와 실선 탑재 실적이 부족하다.

 

 

이에 경기청은 대우조선해양, 시흥시, 서울대학교 시흥캠퍼스와 작년 11월 MOU 체결 후 미래 자율운항선박 시장을 위한 기술 확보를 위해 노력해왔다.

 

지난해 규제샌드박스 신속 확인 지원을 통해 실증시험을 가능하도록 규제를 정비했으며 자율운항선이 타 선박의 방해 없이 안전하게 운항할 수 있도록 실증해역을 개설했다. 또한 경기도 행정선을 통제하는 등 시험이 안전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이번 해상시험에는 원격 제어시험, 경로 추종 시험, 운항 중 충돌회피 시험 등 자율운항선 운항을 위해 필요한 주요 기능들에 대한 테스트가 포함됐으며 활용된 선박(단비:DAN-V)은 대형 상선을 모사한 자율운항 전용 테스트 선박으로 실제 대형 선박의 운항데이터 확보가 가능했다.

 

또한 해상에 위치한 선박과 시흥 R&D캠퍼스에 위치한 자율운항선 관제 센터 간 원격 통신을 포함하여 레벨3 수준의 자율운항선 운영을 위해 필요한 모든 시스템에 대한 테스트가 완료됐다. 나아가 향후 국제표준화 및 상용화를 위해 한국선급과의 협업을 통해 해당 기술에 대한 인증 작업도 동시에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신낭현 경기경제자유구역청장은 “이번 실증의 성공으로 IMO 자율운항 레벨3 수준의 기술력을 확보할 수 있었다”며 “추후 진행될 친환경 자율운항선인 수소 선박을 활용한 실증시험 추진 시 자유 구역 내 기관들이 협업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