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목)

  • 맑음동두천 21.7℃
  • 구름많음강릉 27.6℃
  • 맑음서울 23.3℃
  • 맑음대전 22.7℃
  • 맑음대구 25.9℃
  • 맑음울산 26.4℃
  • 맑음광주 22.8℃
  • 맑음부산 25.6℃
  • 맑음고창 21.7℃
  • 맑음제주 23.3℃
  • 맑음강화 21.5℃
  • 맑음보은 19.7℃
  • 구름조금금산 21.0℃
  • 맑음강진군 22.7℃
  • 맑음경주시 26.6℃
  • 맑음거제 23.1℃
기상청 제공

기고/칼럼

인생살이의 삶은 소풍이다.

<<인생살이의  삶은 소풍(逍風)이다>>

 

-.갈 때 쉬고!

-.올 때 쉬고!

-.또 중간에 틈나는 대로 쉬고~!

 

장자 사상의 중요한 특징(特徵)은 

人生을 바쁘게 살지 말라는 것이다.

 

하늘이 내려준 하루하루의 삶의 그 자체로서 중(重)히 여기고 감사(感謝)하며 고마운 마음으로 살아야지,

하루하루를 마치 무슨 목적(目的)을 완수하기 위한 수단(手段)인 것처럼 기계적 소모적(消耗的)으로

대해서는 안 된다는 것이다.

 

장자(莊子)는 우리에게 人生에 있어서 '일'을 권하는 것이 아니라, 소풍(逍風)을 권한 사람이다.

 

우리는 '일' 하러 世上에 온 것도 아니고,

成功하려고 世上에 온 것도 아니다.

 

그런 것은 다 부차적(副次的)이고 수단적 (手段的)인 것이다.

 

우리 모두는 과거 생(生)에 무엇을 잘 했는지 모르지만, 하늘로 부터 '삶'을 선물로 받은 것이다.

 

이 우주에는 아직 삶을 선물 받지 못한 억조 창생(億兆蒼生)의 '대기조'들이 우주의 커다란

다락방에 순번을 기다리고 있다.

 

그러나 최소한 우리는 이 삶을 하늘로부터 선물(膳物) 받아 이렇게 지구에 와 있지 않은가!

 

삶을 '수단(手段)'시 하지 마라. '삶' 자체가 '목적'임을 알라.

 

이 '삶'이라는 여행(旅行)은 무슨 목적지(目的地)가 따로 있는 것이 아니라, 그 자체가 목적인 것이다.

 

그러니, 그대들이여! 

이 여행(旅行) 자체를 즐겨라.

장자(莊子)가 말한 소요유(逍遼遊)란 바로 이런 의미이다.

 

인생이란 소풍(消風)이다.무슨 목적(目的) 이 있어서 우리가 세상에 온 것이 아니다.

 

하느님은 우리에게 소풍(消風)을 보내면서 단지 휴가증을 끊어 주신 건데, 하나님 중심으로 살다가

생명이 다 하는날 하늘나라로 갈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이다.

 

장자(莊子)가 말한 '소요유'에는 글자 어디를 뜯어봐도 바쁘게 조급한 흔적

(痕迹)은 눈곱만큼도 찾아볼 수 없다.

 

"소(逍) 자는 소풍 간다는 뜻이고!

"요(遼) 자는 멀리 간다는 뜻이며!

"유(遊) 자는 노닌다는 뜻이다. 즉 '소요유'는 멀리 소풍 가서 노는 이야기이다.

 

그러니 '소요유'를 제대로 하려면 내리 

세 번을 쉬어야 한다.

 

-.갈 때 쉬고!

-.올 때 쉬고!

-.또 중간에 틈 나는 대로 쉬고! 

 

우리 여생(餘生)의 종착역은 점차 가까워 지고 있습니다.우리 人生 짧습니다.

하루하루가 소중한 날들입니다.

 

짐 진 자는 모두를 내려놓으시고, 

동심(童心)으로 돌아가 소풍 온 듯  

쉬엄쉬엄 희희낙락(喜喜樂樂) 후회(後悔) 없이 즐겁게 살아가요.

한 박자 쉬면 삶의 여유(餘裕)는 두 배가 된다고 했습니다.

황현배 글 옮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