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8 (일)

  • 구름조금동두천 0.5℃
  • 구름많음강릉 8.5℃
  • 구름많음서울 3.2℃
  • 흐림대전 3.8℃
  • 구름많음대구 5.8℃
  • 구름많음울산 9.0℃
  • 구름많음광주 6.3℃
  • 구름조금부산 10.2℃
  • 흐림고창 3.4℃
  • 구름조금제주 9.8℃
  • 구름조금강화 0.6℃
  • 맑음보은 1.5℃
  • 구름조금금산 -0.3℃
  • 구름많음강진군 5.3℃
  • 구름많음경주시 7.7℃
  • 구름조금거제 6.9℃
기상청 제공

기고/칼럼

전체기사 보기

화재로 부터 재산과 생명을 지키기 위해 안전을 생활화 하는 습관이 최우선

화재로부터 재산과 생명을 지키기 위해 안전을 생활화 하자 마지막 가을의 정취를 느껴 볼까? 휴일에 북녘땅 평강고원이 한눈에 보이는 소이산을 올라가 보았다. 아름답게 물들었던 단풍의 빛깔은 색을 바래고, 마지막 힘을 다해 붙어 있는 단풍잎을 보니, 어느덧 겨울에 접어들었음을 눈으로도 느낄 수 있었다. 해마다 반복해 주의를 요하는 겨울철 불조심은 아무리 지나치게 강조해도 식상하지 않는 것은 화재로 인해 무엇보다 인명과 재산이 한순간에 재로 날아가 버려 돌이킬 수 없는 상황에 몰리게 되기 때문이다. 겨울철은 계절적 특성으로 인해 각 가정, 또한 직장, 산업시설, 영농시설 등에 추위에서 몸과 생활환경 그리고 시설 보호를 위해 화기 사용 증가에 따른 화재발생 위험요인이 급격히 증가 하게 된다. 겨울철 화재 발생률은 연 평균 20.8%로 최근 10여 년간 겨울 화재발생은 전반적으로 감소 추세를 보였으나, 지난해 사망자 및 부상자 수는 전년 대비 크게 증가 하여 방심은 절대 금물이다. 또한 최근 5년간 화재사망의 69%, 부상자의 40% 주택에서 가장 많이 발생되기에 사고를 미리 예방하고자 철원소방서에서는 취약계층에 주택용 소방시설을 보급 중에 있다. 화기 및 난방시설의

공교육 확립은 책임교육으로 부터 시작. 제56차

[공교육 확립은 책임교육으로부터 56] 안녕하십니까?공교육 확립은 책임교육이 이루어져야 확립됩니다. 대한민국은 법치국가인데 정해진 법 테두리에서 하지 않고 다른 방법 등을 통하여 일을 하는 지 참으로 궁금합니다. 설령 법(령)이 잘못되었으면 법을 개선하여 실시하는 것이 당연한데 경기도교육청은 2017학년도부터 일명 ‘학교장 양성 아카데미’라는 프로그램으로 학교를 혼란하게 하는 지 이해를 하지 못합니다. 그런데 이번(2018학년도)에는 교원 승진 가산점을 내년부터 당장 없애겠다고 하여 또 한번 학교를 혼란스럽게 만들고 있습니다. 학교현장을 안정적으로 할 수 있도록 해야 할 경기도교육청을 이해할 수 없습니다. 경기도교육청은 책임교육을 확립하는데 앞장서야 한다. 오늘은 경기도 교원승진 가산점 폐지 철회 주진 위원장님이 발표한 성명서의 내용을 올리겠습니다. 승진 가산업무에 성실하게 매진해 온 경기도 초등교원이 적폐청산 대상인가? 경기도 초등교원을 적폐로 모함하는 이재정 교육감은 즉각 퇴진하라! 교육공무원은 우리나라 교육 발전을 위해 교육 현장 최전선에서 노력하시는 분들로, 이들에 대한 인사 승진 정책은 교육공무원의 교육력을 제고시킴에 무엇보다 중요하다. 지금까지 우

공교육 확립은 책임교육으로 부터 시작. 제55차

[공교육 확립은 책임교육으로부터 55] 안녕하십니까?공교육 확립은 책임교육이 이루어져야 확립됩니다. 인사가 만사라고 했습니다. 그런데 요즈음 경기도교육청 소속 교원들은 승진가산점 문제로 시끌시끌합니다. 정상적인 절차에 따라 합법적으로 처리하면 걱정이 생기지 않을 것인데 무슨 이유에서인지 번개 불에 콩 볶아 먹듯 한 번에 처리하려고 합니다. 교원들의 커뮤니티 및 SNS에서 활발하게 얘기가 되고 있습니다. 청와대 국민청원에 올라간 글을 올리겠습니다. 적법한 절차에 따라 처리되어 정상적인 교육활동이 추진하여 책임교육을 확립하여야 한다. 제목은 경기도교육청의 인사제도 시행을 바로잡아 주시기 바랍니다.고 청원은 2018.11.07.(수)에 시작되었습니다. 내용은 혁신교육이라는 이름하에 그동안 경기도교육청에서 행해 온 행태를 돌아보면 혁신 교육이라는 이름으로 일선 학교 교원들의 의견에 상관없이 경기도교육청만의 일방적인 기준으로 많은 일들을 처리해 왔습니다. 하지만 그래도 모두 아이들을 위한 것이라 생각하며 참고 따라왔습니다. 하지만 이번 교원 인사 제도 시행에 있어서는 도저히 묵과할 수 없어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처음으로 국민청원을 해 봅니다.경기도교육청은 10월중에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