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9 (수)

  • 흐림동두천 19.3℃
  • 맑음강릉 21.7℃
  • 흐림서울 21.5℃
  • 흐림대전 19.9℃
  • 박무대구 21.7℃
  • 흐림울산 21.7℃
  • 흐림광주 20.2℃
  • 박무부산 25.0℃
  • 흐림고창 18.9℃
  • 흐림제주 24.5℃
  • 구름많음강화 21.2℃
  • 흐림보은 18.3℃
  • 흐림금산 18.0℃
  • 흐림강진군 20.4℃
  • 흐림경주시 21.8℃
  • 구름많음거제 24.4℃
기상청 제공

기고/칼럼

전체기사 보기

공교육 확립은 책임교육으로 부터 시작. 제 26차

[공교육 확립은 책임교육으로부터 26] 안녕하십니까? 공교육 확립은 책임교육이 이루어져야 확립됩니다. 어제는 (가칭) 교원 교육과정 운영 조례 또는 교수 학습활동 운영 조례를 만들어 학생교육을 하자고 얘기했습니다. 그런데 교육에 관심이 많으신 진경석 페친님께서 좋은 의견을 주셨습니다. 그동안 많은 사람들로부터 학생 인권 조례에 대하여 많은 말씀을 하시고 계십니다. 지금쯤은 이것에 대해 되돌아볼 필요가 있다고도 하셨습니다. 학생이나 선생님들이 자유스럽지 않은 부분도 있을 겁니다. 이제는 그 균형추를 맞춰야 할 것이고, 제가 얘기한 (가칭) 교원 교육과정 운영 조례나 교수 학습활동 운영 조례 등을 만들어 선생님과 학생이 한 몸이 되어 톱니바퀴처럼 돌아가게 하는 선순환 상승 작용을 일으킬 것이라고도 말씀하셨습니다. 머지않은 장래에 우리 모두가 바라는 교육 풍토가 조성될 수 있을 것이라 확신도 하셨습니다. 교육은 일방적으로 이뤄질 수 없다는 것도 말씀해 주셨습니다. 무슨 정책이든지 계획이든지 어떤 문제가 발생하면 그때 이렇게 해야 한다. 저렇게 해야 한다고 합니다. 학생 인권 조례는 학생들의 올바른 교육을 위해서 좋은 방법 중의 하나라고 봅니다. 그런데 독소 조항들

공교육 확립은 책임교육으로 부터 시작. 제 26차

[공교육 확립은 책임교육으로부터 제26차] 안녕하십니까? 공교육 확립은 책임교육이 이루어져야 확립됩니다. 어제는 (가칭) 교원 교육과정 운영 조례 또는 교수 학습활동 운영 조례를 만들어 학생교육을 하자고 얘기했습니다. 그런데 교육에 관심이 많으신 진경석 페친님께서 좋은 의견을 주셨습니다. 그동안 많은 사람들로부터 학생 인권 조례에 대하여 많은 말씀을 하시고 계십니다. 지금쯤은 이것에 대해 되돌아볼 필요가 있다고도 하셨습니다. 학생이나 선생님들이 자유스럽지 않은 부분도 있을 겁니다. 이제는 그 균형추를 맞춰야 할 것이고, 제가 얘기한 (가칭) 교원 교육과정 운영 조례나 교수 학습활동 운영 조례 등을 만들어 선생님과 학생이 한 몸이 되어 톱니바퀴처럼 돌아가게 하는 선순환 상승 작용을 일으킬 것이라고도 말씀하셨습니다. 머지않은 장래에 우리 모두가 바라는 교육 풍토가 조성될 수 있을 것이라 확신도 하셨습니다. 교육은 일방적으로 이뤄질 수 없다는 것도 말씀해 주셨습니다. 무슨 정책이든지 계획이든지 어떤 문제가 발생하면 그때 이렇게 해야 한다. 저렇게 해야 한다고 합니다. 학생 인권 조례는 학생들의 올바른 교육을 위해서 좋은 방법 중의 하나라고 봅니다. 그런데 독소 조

공교육 확립은 책임교육으로 부터 시작. 제 25차

[공교육 확립은 책임교육으로부터 제25차]안녕하십니까? 공교육 확립은 책임교육이 이루어져야 확립됩니다. 이제는 (가칭) 교원 교육과정 운영 조례 또는 교수 학습활동 운영 조례를 만들어 학생교육에 책임과 권리를 다 할 수 있는 방향으로 나가야한다. 학생들의 인권을 보호하기 위하여 학생인권 조례를 제정하여 운영하다 보니 많은 부작용이 나타나고 있다고 보고되고 있다. 그리하여 교원과 학생의 상호작용으로 바른 교육 그리고 책임교육이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대한민국 헌법 제7조에 공무원은 국민 전체에 대한 봉사자이며, 국민에 대하여 책임을 진다. 국가・지방공무원법 제55조(선서)・제47조(복무 선서) 공무원은 취임할 때 소속 기관장 앞에서 대통령령등으로(조례로) 정하는 바에 따라 선서를 하여야 한다. 다만 불가피한 사유가 있을 시에는 취임 후에 선서하게 할 수 있다. (선서문: 나는 대한민국 공무원으로서 헌법과 법령을 준수하고, 국가를 수호하며, 국민에 대한 봉사자로서의 임무를 성실히 수행할 것을 엄숙히 선서합니다.) 이것은 국민에 대한 봉사자로서의 역할을 성실히 수행하도록 한 것이라고 본다. 그러나 봉사자로서의 임무를 수행하기 위해서는 본인들이 권리와 책임을 다할

공교육 확립은 책임교육으로 부터 시작. 제 25차

[공교육 확립은 책임교육으로부터 제 25차] 안녕하십니까? 공교육 확립은 책임교육이 이루어져야 확립됩니다. 이제는 (가칭) 교원 교육과정 운영 조례 또는 교수 학습활동 운영 조례를 만들어 학생교육에 책임과 권리를 다 할 수 있는 방향으로 나가야한다. 학생들의 인권을 보호하기 위하여 학생인권 조례를 제정하여 운영하다 보니 많은 부작용이 나타나고 있다고 보고되고 있다. 그리하여 교원과 학생의 상호작용으로 바른 교육 그리고 책임교육이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대한민국 헌법 제7조에 공무원은 국민 전체에 대한 봉사자이며, 국민에 대하여 책임을 진다. 국가・지방공무원법 제55조(선서)・제47조(복무 선서) 공무원은 취임할 때 소속 기관장 앞에서 대통령령등으로(조례로) 정하는 바에 따라 선서를 하여야 한다. 다만 불가피한 사유가 있을 시에는 취임 후에 선서하게 할 수 있다. (선서문: 나는 대한민국 공무원으로서 헌법과 법령을 준수하고, 국가를 수호하며, 국민에 대한 봉사자로서의 임무를 성실히 수행할 것을 엄숙히 선서합니다.) 이것은 국민에 대한 봉사자로서의 역할을 성실히 수행하도록 한 것이라고 본다. 그러나 봉사자로서의 임무를 수행하기 위해서는 본인들이 권리와 책임을 다

삼국지에서 배우는 한일관계

삼국지에서 배우는 한일관계 한국과 일본이 매번 감정싸움을 벌이는 독도(獨島) 영유권문제는 三國志에 대입해 보면 많은 교훈을 얻을수 있다고 생각한다. 한국을 유비의 촉(蜀)나라에 대입하고, 일본을 손권의 오(吳)나라에 대입시켜 보면 일치하는 부분이 여러가지로 있다. 이견이 있을 수 있겠지만 형주(荊州)는 역사적 으로 한(漢) 왕실의 영토이고 법적으로 형주자사 유표가 아들 유기에게 물려준 것이니 그 유기의 후견인이자 한실(漢室)의 종친인 유비에게 역사적 으로나 법적으로 영유권이 있다 할 것이다. 독도가 역사적, 법적으로 한국의 영토이듯이 말이다. 그러나 동오(東吳)가 형주영유권을 주장하는 것도 그럴만한 여지가 있다는 걸 알 수 있다. 적벽대전에서 동오군이 조조의 백만대군을 섬멸하고 그 패잔병을 형주에서 몰아냈다. 그 싸움의 의미와 가치는 동오가 중원(中原) 으로 진출하는 중요 교두보인 형주를 차지하는 것이었다. 일본이 독도영유권을 주장하는것도 사단법인) 독도사랑회 사무총장인 필자나 우리 국민이 보기엔 망언이지만 일본 입장에선 그럴만한 건덕지가 있다. 우리에게는 불행하게도 샌프란시스코 조약 체결당시 미국의 관리가 독도를 일본영토로 간주하는 입장을 내놨고, "이를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