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9.17 (일)

  • 구름많음동두천 22.2℃
  • 흐림강릉 22.2℃
  • 구름많음서울 24.8℃
  • 구름많음대전 23.7℃
  • 흐림대구 24.3℃
  • 구름많음울산 23.6℃
  • 구름많음광주 24.0℃
  • 구름많음부산 24.0℃
  • 구름많음고창 22.9℃
  • 구름조금제주 23.9℃
  • 맑음강화 22.6℃
  • 구름많음보은 23.0℃
  • 구름많음금산 21.8℃
  • 구름많음강진군 24.6℃
  • 구름많음경주시 23.5℃
  • 흐림거제 24.1℃
기상청 제공

경기도, ‘장애인 누림통장’ 접수 결과 3천554명 신청

○ 2023년 경기도 ‘장애인 누림통장, 모집 결과 목표치 98.7% 육박
- 4월 10일 ~ 5월 24일 사업 대상 3,600명 중 3,554명 모집

 

경기도가 정도가 심한 장애인의 자산 형성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추진하는 ‘장애인 누림통장’의 접수 결과, 모집 인원의 98.7%인 3천554명이 신청했다고 1일 밝혔다.

 

앞서 도는 4월 10일부터 5월 24일까지 경기도에 거주하는 장애인복지법상 ‘정도가 심한 장애인’ 만 19세(2002년생)부터 21세(2004년생)를 대상으로 ‘장애인 누림통장’ 신청을 접수했다.

 

총 3천554명이 신청한 가운데 이는 2023년 사업 대상 3천600명의 98.7%이며, 도내 만 19~21세 ‘정도가 심한 장애인’ 4천564명의 77.8%다.

 

도는 미신청자들의 경우 신청 제한 조건인 정부나 다른 지자체의 유사한 자산 형성지원 사업 참여자인 것으로 보고 있다. 지난해에는 ‘장애인 누림통장’ 사업 대상 1천200명(만 19세)의 88.7%인 1천65명이 총 7억 5천948만 원을 매칭 지원받았다.

 

이번에 신청한 참여자는 유사 자산 형성 사업 중복조회 후 대상자로 확정되며 6월 통장 개설하고 이후 24개월간 매달 10만 원 범위에서 장애인의 저축 액수만큼 도와 시․군이 추가(매칭) 지원한다. 2년 만기 시 약 500만 원을 마련할 수 있다.

 

대부분 청년 지원 사업은 근로소득 또는 사업소득이 있는 청년을 대상으로 하고 있어 취업이 어려운 중증 장애인 청년들은 사실상 참여하기 어렵다.

 

이에 도는 이번 사업이 정부와 지자체의 청년 지원 사업 혜택을 제대로 받지 못하는 중증 장애인 청년에게 지난해에 이어 작은 기회지만 각자 소망하는 일들을 계획해 볼 수 있는 자산 형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1544-6395) 또는 시군 장애인복지 부서 및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김능식 경기도 복지국장은 “도내 정도가 심한 장애인의 자산 형성에 보탬이 되고자 누림통장을 추진하고 있다”라며 “참여하는 장애인들의 자립 출발점이 되기를 기대한다. 향후에도 도내 장애인에게 ‘기회가 넘치는 경기도’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