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9 (월)

  • 흐림동두천 10.1℃
  • 흐림강릉 10.4℃
  • 서울 9.8℃
  • 흐림대전 11.4℃
  • 구름많음대구 18.3℃
  • 구름많음울산 20.8℃
  • 광주 11.6℃
  • 구름조금부산 17.5℃
  • 흐림고창 7.8℃
  • 흐림제주 14.6℃
  • 흐림강화 8.3℃
  • 흐림보은 12.7℃
  • 흐림금산 13.4℃
  • 흐림강진군 12.6℃
  • 흐림경주시 20.0℃
  • 맑음거제 17.3℃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고속도로서 몰던 트럭 세우고 남의 차 올라가 난동에 폭행

고속도로에서 갑자기 차를 멈춰 세운 뒤 다른 차량 위에 올라가 행패를 부리다 출동한 도로공사 직원을 폭행한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청주 청원경찰서는 4일 재물손괴·폭행 등의 혐의로 40대 화물차 기사 A씨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지난 2일 오전 10시 10분께 청주시 청원구 중부고속도로 하남 방향 오창휴게소 부근 편도 2차선 2차로에서 자신이 몰던 1t 포터 트럭을 멈춰 세운 뒤 아무런 이유 없이 뒤따르던 차량의 통행을 두 팔을 벌려 막는 등 행패를 부리다 출동한 한국도로공사 직원이 이를 제지하자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그는 다른 차량을 향해 도로에 있던 돌멩이를 던지거나 남의 차 위에 올라서기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신고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 병원 정신과에 응급 입원 조치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도로 한복판에서 행패를 부리다 갑자기 절을 하기도 했다"면서 "정신병력은 조회되지 않았지만, 근래 들어 행동이 이상해졌다는 가족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범행 동기를 파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배너


칼럼




오늘의 사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