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31 (금)

  • 구름조금동두천 28.9℃
  • 구름조금강릉 28.4℃
  • 맑음서울 28.7℃
  • 흐림대전 21.4℃
  • 대구 21.7℃
  • 울산 25.0℃
  • 흐림광주 22.8℃
  • 천둥번개부산 24.9℃
  • 흐림고창 23.9℃
  • 구름많음제주 32.5℃
  • 구름조금강화 27.1℃
  • 흐림보은 21.0℃
  • 흐림금산 20.7℃
  • 흐림강진군 23.4℃
  • 흐림경주시 23.1℃
  • 흐림거제 24.2℃
기상청 제공

안산시, 청소년 예산정책 제안대회 개최

청소년이 바라는 지역사회’라는 주제로 8개팀의 열띤 경쟁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지난 25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안산경실련과 공동으로 ‘2018년 안산시 청소년 예산정책 제안대회(대회명 : 청소년이 바라는 지역사회)’를 개최했다.

 

지난 7월 운영된 청소년 예산학교 수료자에게 참가자격이 부여된 가운데 진행된 이번 제안대회는 1차 서류심사를 통과한 8개 팀이 150여명의 청소년 평가단 등 앞에서 열띤 경쟁을 펼쳤다.

대회결과 초지고 학생들로 구성된 원곡동 서포터즈팀이 원곡동 다문화 지구 활성화 방안이라는 제안내용으로 대상의 영예를 누렸다.

 

이 팀은 안산시의 대표적 다문화지역인 원곡동의 청결문제, 놀이시설 부족, 인종차별 등 3가지를 문제점으로 지적하고 분리수거함 설치, 외국인대상 위생교육, 시설개선, 포토존·관광안내소·전통의상 대여점 설치 등 청소년의 시각에서 바라본 개선방안을 제안해 심사위원과 평가단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았다.

최우수상에는 초등학교 주변 교통사고 감소 방안을 제안한 다님길지킴이팀이 차지했으며, 우수상에는 우리다시 즐겨보자! 안산경을 주제로 관광활성화 방안을 제안한 미우새팀이 수상했다. 아울러 정책제안대회에 많은 관심과 정책제안을 지도한 초지고 방완석교사에게 우수지도교사 상이 주어졌다.

 

심사위원으로 참석한 박종원 주민참여예산위원장은 이번 대회를 통해 학생들의 눈높이에서 바라보는 현재의 안산과, 앞으로 희망하는 안산의 모습이 어떤 것인지 알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었다미래의 주인공인 청소년의 우수한 제안들을 보면서 성인에 버금가는 학생들의 열정에 박수를 보내며, 2019년 예산편성에 적극 반영될 수 있도록 시에 제언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