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9 (화)

  • 흐림동두천 13.6℃
  • 흐림강릉 12.5℃
  • 흐림서울 13.1℃
  • 흐림대전 16.1℃
  • 흐림대구 14.6℃
  • 구름조금울산 14.2℃
  • 광주 14.6℃
  • 구름많음부산 14.6℃
  • 흐림고창 16.0℃
  • 구름많음제주 16.9℃
  • 흐림강화 13.5℃
  • 흐림보은 13.9℃
  • 흐림금산 15.3℃
  • 흐림강진군 12.8℃
  • 구름많음경주시 15.0℃
  • 구름많음거제 14.8℃
기상청 제공

식품안전

경기도 먹거리 안전관리사 발대 … 농업인 주도 농산물 안전관리 강화

○ 농약허용물질 목록관리제도(PLS) 전면 시행(19.1.1.)에 따른 전국 최초 농산물 안전관리 자체사업 추진
- 취약농가에 대한 출하 전 검사와 교육·홍보를 통한 경쟁력 제고 및 농업인 일자리 창출
- 올바른 농약사용에 대한 인식개선 및 실천으로 안전한 농산물 생산

경기도는 올바른 농약 사용 문화를 전파해 더욱 안전한 농산물 생산을 장려하기 위한 경기도 먹거리안전관리사발대식을 8일 경기도농업기술원에서 가졌다고 이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지난 1월부터 농약허용물질목록관리제도(PLS)가 시행되면서 농약 잔류허용기준이 강화됨에 따라 고령농과 영세소농에 대한 농약안전사용 교육이 절실한 상황에서 경기도가 전국 처음으로 시행하는 것이다.

도내 농업인들로 구성된 경기도 먹거리안전관리사는 청년농부 등 농업인에 대한 일자리 창출과 찾아가는 먹거리안전관리사가 올바른 농약사용을 안내해 농업인 스스로 안전한 농산물 생산에 대한 인식 전환을 목표로 하고 있다.

농업인이 농업인을 관리하는 농()() 케어의 최초 사업으로, 100명의 관리사가 도내 영세농·고령농 등 취약농가 6,000호를 관리한다.

특히 부적합 농산물로 인한 농업인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올바른 농약사용 방법을 안내하고 출하 전 농산물의 잔류농약검사 시료수거와 검사의뢰 등을 하게 된다.

농농케어 농가로 선정된 농업인은 찾아가는 먹거리안전관리사로부터 작물별 등록농약 및 사용 금지농약 등에 대한 안내를 받아 잔류농약 검출에 대한 불안감에서 벗어나고 먹거리안전관리사에게 제공한 농산물 시료대금을 유상으로 지원받는다.

이대직 경기도 농정해양국장은 경기도 먹거리안전관리사가 안전 먹거리 생산에 일조한다는 자긍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활동하여 부적합 농산물과 농가피해 발생을 최소화하는데 도움을 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