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3 (금)

  • 맑음동두천 19.2℃
  • 맑음강릉 17.9℃
  • 맑음서울 19.0℃
  • 맑음대전 17.9℃
  • 맑음대구 21.0℃
  • 맑음울산 21.5℃
  • 맑음광주 17.6℃
  • 맑음부산 23.1℃
  • 맑음고창 17.5℃
  • 맑음제주 21.0℃
  • 맑음강화 19.5℃
  • 맑음보은 18.7℃
  • 맑음금산 18.0℃
  • 맑음강진군 20.0℃
  • 맑음경주시 21.6℃
  • 맑음거제 21.4℃
기상청 제공

식품안전

어린이 안전한 먹거리 지킨다''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총 116명으로 구성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어린이의 안전한 먹을거리를 보장하고 불량식품을 근절하기 위한 ‘2019년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위촉식’을 가졌다고 3일 밝혔다.

 

 지난 2시청 별관 제2회의실에서 열린 위촉식에서는 15명이 새로 위촉되어, 안산시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은 총 116명으로 구성되게 됐다. 들은 영양사 등 식품관련 자격증 소지자와 한국소비자단체 등에서 추천받은 문가들로 구성됐다.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은 공무원과 함께 점검반을 성하여 식품접객업소 위생관리, 식품수거 및 검사지원, 식품위생에 대한 홍보 등의 활동을 하게 된다.

 

 특히, 감시원 중 일부는 어린이 식품안전보호구역 내 전담관리원으로 배치돼 부정ㆍ불량식품 및 어린이 정서저해식품 등으로부터 어린이들을 보호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최근 사회적으로 문제가 되고 있는 식품안전에 대한 시민들의 불안을 해소하고 먹을거리의 안전성 확보를 위해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이 식품안전 파수꾼으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