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2 (화)

  • 구름많음동두천 13.2℃
  • 구름많음강릉 17.6℃
  • 구름많음서울 13.8℃
  • 흐림대전 14.2℃
  • 구름조금대구 16.1℃
  • 구름많음울산 17.3℃
  • 구름많음광주 16.4℃
  • 구름많음부산 17.3℃
  • 구름많음고창 15.8℃
  • 흐림제주 16.4℃
  • 흐림강화 13.0℃
  • 흐림보은 14.5℃
  • 흐림금산 13.8℃
  • 구름많음강진군 17.6℃
  • 구름많음경주시 16.9℃
  • 구름많음거제 16.8℃
기상청 제공

재난/안전/안보

헝가리 유람선 인양 시작.. 침몰 13일만에 물 밖으로. 시신 4구 수습

 

11일(현지시간) 헝가리 대테러청은 오전 6시 47분께(한국시간 오후 1시 37분)대형 크레인 클라크 아담 등을 동원해 유람선 허블레아니호의 인양을 시작했다. 지난 29일 오후 9시  침몰 사고 발생 이후 13일 만이다.

크레인을  작동하여 가동된지  26분만에 유람선의 뒷부분의 조타실이 수면 위로 드러난다.

선체 인양과 실종자 수색이 동시에 진행됨에 따라 선체 인양은 조심스럽게 시간을 두고 이뤄질 전망이다며 헝가리 구조당국은 잠수부 2명을 투입해 조타실에 있을 것으로 추정되는 헝가리인 선장의 시신 수색에 돌입했다.

정부합동 신속대응팀 관계자는 “오전 6시 30분(한국시간 오후 1시 30분)부터 작업을 시작했다”며 “정확한 균형을 위한 위치 조정 작업을 위한 준비와 인양은 3~4시간 정도 걸릴 것”이라고 말했다.

침몰 사고는 지난달 29일 오후 9시께 허블레아니호는 헝가리 다뉴브강에서 크루즈선 ‘바이킹 시긴’호와 충돌하며 침몰했으며, 이 침몰 사고로  총 탑승인원 35명이며,  한국 여행자 33명중  인양후 사망자 22명 .구조 7명과 실종  4명으로 줄었으며 , 헝가리인은 선장포함 2명이다.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