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6 (목)

  • 흐림동두천 17.4℃
  • 흐림강릉 14.4℃
  • 구름많음서울 18.7℃
  • 구름많음대전 21.1℃
  • 구름많음대구 22.1℃
  • 흐림울산 19.8℃
  • 구름많음광주 20.7℃
  • 흐림부산 20.0℃
  • 구름많음고창 19.8℃
  • 흐림제주 20.5℃
  • 흐림강화 17.9℃
  • 구름많음보은 20.1℃
  • 구름많음금산 19.7℃
  • 흐림강진군 21.8℃
  • 구름많음경주시 21.1℃
  • 흐림거제 18.7℃
기상청 제공

사건사고

서울시, 명품 짝퉁 의류·액세서리 등 판매한 58명 입건

 

서울시 민생사법경찰단은 명품 의류나 액세서리 등의 위조품을 판매한 업자 58명을 상표법 위반 혐의로 입건했다고 7일 밝혔다.

올해 상반기 단속에서 적발된 위조상품은 유명 브랜드 의류와 가방, 골프용품 등 총 2천505점으로, 정품 추정가는 약 17억5천만원에 달한다.

적발된 업자들은 골프 박람회나 액세서리 전문점, 안경원 등 다양한 경로로 위조상품을 판매한 것으로 드러났다. 중국 인터넷 사이트에서 판매되는 위조상품을 국내 사이트에도 등록해 판매하기도 했다.

시는 49명이 판매한 상품을 압수하고 이들을 검찰에 송치했으며, 나머지 9명은 수사 중이라고 설명했다.

강옥현 서울시 민생사법경찰단 단장은 "위조상품 판매가 온·오프라인 쇼핑몰을 통해 광범위하게 이뤄지는 만큼 수사력을 집중할 것"이라며 "시민들도 적극적으로 제보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위조상품을 유통·판매·보관하면 상표법에 따라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억원 이하 벌금에 처할 수 있다


배너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