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6 (수)

  • -동두천 -6.3℃
  • -강릉 -2.7℃
  • 흐림서울 -3.7℃
  • 대전 -2.7℃
  • 구름많음대구 -4.9℃
  • 맑음울산 -3.7℃
  • 구름많음광주 -2.8℃
  • 맑음부산 -0.7℃
  • -고창 -1.3℃
  • 구름많음제주 5.9℃
  • -강화 -6.3℃
  • -보은 -5.2℃
  • -금산 -4.5℃
  • -강진군 -1.9℃
  • -경주시 -6.9℃
  • -거제 -2.3℃

정치

보훈처 '세종 중심의 행정문화 정착을 위한 혁신방안 마련 시행'


(한국안전방송) 국가보훈처(처장 피우진)는 세종 중심의 행정 문화정착을 위한 행정 효율성 방안을 마련하여 시행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그동안 문제점으로 제기 되었던 직원들의 서울 출장 과다와 각종 위원회 서울 개최 등으로 인한 행정 비효율을 개선하고, 세종청사 중심의 문화정착을 선도적으로 혁신할 방침이다.

이에 따른 세부 실천 방안으로 세종청사 근무 확산을 위해 장차관, 간부급 세종근무 지정일을 의무적으로 지정하여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각종 위원회, 관계기관 회의를 서울에서 개최하였으나 서울 대면회의를 예외적으로 운영하여 서울⇔세종 간 영상회의를보다 활용하는 방안도 추진할 예정이다.

아울러 실시간 영상회의를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세종청사 이전 후에도 아직 서울 중심 행정문화가 크게 개선되지 않고 있어 지연보고, 의사결정지연, 시간 낭비 등 행정의 비효율성이 제기되고 있어, 직원 개인용 영상회의 장비를 단계적으로 전 직원에게 보급 확대하여 언제 어디에서나 회의와 보고를 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세종청사 회의실 외에 온나라이음 연결을 개선하고, 국회·타부처와의 영상회의 확대, 산하기관과의 영상회의 시스템 마련도 추진할 예정이다.

끝으로 공무원용 보안 모바일 메신저 ‘바로톡’ 이용으로 서울 출장이 많은 처 본부 직원들의 의사소통에도 활용키로 했다.

국가보훈처는 이번의 세종청사 지정근무제, 서울 출장 감축, 영상회의 확대, 모바일 메신저 활성화 등을 통해 세종 중심의 행정문화를 정착함으로써 행정 효율성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