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3 (토)

  • 맑음동두천 19.3℃
  • 맑음강릉 21.2℃
  • 맑음서울 18.1℃
  • 구름조금대전 18.9℃
  • 구름조금대구 18.7℃
  • 맑음울산 19.5℃
  • 구름조금광주 18.3℃
  • 맑음부산 19.4℃
  • 구름많음고창 19.1℃
  • 구름많음제주 17.4℃
  • 맑음강화 17.3℃
  • 맑음보은 19.5℃
  • 구름조금금산 18.1℃
  • 구름많음강진군 18.2℃
  • 구름조금경주시 20.5℃
  • 구름조금거제 18.7℃
기상청 제공

NEWS

국내 천일염을 이용한 100만명 일자리 창출ᆢ친환경 염전 표준화 사업단 제안


ㅡ100만개의 일자리가 생긴다는 근거 ㅡ

1. 세계적인 명품소금을 만들 수 있어 수입을 대체한다던지
2. 수출산업으로 육성할 수 있다던지
3. 많은 갯벌을 활용하여 염전을 만들어 일자리를 만들 수 있다던지
이러한 사항을 충족한다면 가치가 폭등할 것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라는 요지 입니다.
.
첫째, 
우리나라 염전 구조자체가 ‘고품질 천일염 생산’ 과는 거리가 멀고, 생산자체가 불가능 할 뿐만아니라 비위생적인 원염(천일염)를 생산하고 있습니다.
(관련 근거 : 최근까지 MBC 뉴스.  천일염에 미세플라스틱이함유.  KBS 뉴스. 천일염에 미세플라스틱에 의한 환경호르몬 프탈레이트 유해성 우려. 각종 의학적인 논문 발표에따른 인터넷뉴스 기제, 등등)   

둘째, 
우리나라 천혜의 지리적 자연여건을 살리지 못한체 그저 맹목적으로 바닷물을 이용한 원염(천일염)생산 이라는 단순운용상태에서 관리되고 있으며, 지금까지 여러 가지 문제점이 돌출되고 있어도 이를 해결하지 않은체 막대한 정부지원금은 계속 똑같은 방법으로 똑같은 예산몫에 지원금을 쏟아 숫고, 매 행사때마다 교육시키는 자신들부터 어떻게 해야 고품질 천일염을 생산되는지도 모르면서 열심히 말로만 ‘고품질 천일염을 생산하자.’고 외치도 ‘천일염 명품화 만들자.’ 고  헛 구호만 외쳐도 지금까지 자급자족하지 못한체, 오히려 소금 수입국으로 전략되어 있습니다.

이는 국내에서 한 해에 필요로 하는 소금 소비량은 2016년 기준 소금공급량이 약 404만 톤으로 약 358만 톤 정도가 수입으로 공급되고 있는 실정입니다. 이 중 국내 식용 천일염 수급량 50만 4,000톤 중 국내생산 33만 2,000톤, 수입 17만 2,000톤임을 감안할 때, 식용소금 분야는 자급자족이 안 되는 실정이다. 현잰 더 않되는 실정으로 추정됩니다.

셋째,
현재 우리나라는 천일염 특구는 지정되어 있으나, 국가차원의 ‘위생적인 염전시설 표준화 단지’ 단 한곳도 없는 상태이며, 행정적으로는 염전시설물 설치 세부규정 조차도 없어, 실제로 염전현장에서는 염전의 시설 및 보수공사시 주먹구구식으로 아무나 임의 시공하고 있으며, 따라서 ‘저질 천일염까지 생산’ 되고 있으나 전혀 개선하려는 행정적인 절차까지도 없으며 이를 근본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대책이 강구 되어 있음에도 불구 하고 이를 적용치 아니하고 오히려 연구개발에 해꾸지 하고 있었던 실정입니다. 

넷째,
염전 시설 연구교육기관도 없는 실정입니다. 다시말해서 염전 시설에 관한 ‘원염(천일염)연구소’ 및 ‘고품질 천일염’ 생산에 관한 연구원이 단 한명도 없는 실정이 현실입니다. 따라서 여러 국가기간산업 중 유일하게 원시성을 탈피하지 못한체, 수십년전 비위생적 생산방식 그대로 변하지 않는체, 오히려 장사꾼들에게 놀아나는 생산방식과 관리체계상태에서 공급되는 분야가 바로 천일염생산분야 입니다. 

다섯째,
‘갯벌생태 환경파괴’ 요인 제거 및 복원화 문제점이 끊이지 않고 제기되고 있으며 급기야 ‘환경호르몬 프탈레이트’ 위해성 문제 등. 수십년동안 전혀 해결하지 못한체 오히려 산업화의 발달로 더 악화되어 여러 가지 문제점들까지 들춰져 이제는 국민 밥상을 걱정해야만 하는 즉, 국민의 건강과 안위를 위협하기까지 이르는 실정입니다. 

이번 기회에 실재로 염전 현장에서 ‘고품질 원염(천일염)생산’ 및 ‘고품질 기능성 천일염’을 생산 및 보수 등을 할 줄 모르는 이론가들에게 이제 그만 놀라나고, 실질적이고 실체적인  ‘고품질 천일염’을 생산 할줄 아는 실체적인 체계로 바뀌고 변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10년동안) 1년넘도록 일자리창출 하겠다고 말로만 하는 회의 백번 천번 해봐야 필요없습니다. 더 이상 미룰수 있는 사항이 아닙니다. 당장 시행해야할 사항입니다. 

국민의 생명과 건강의 안위를 위하여. 서민들의 새로운 대단위 일자리창출을 위하여 특허권 적용이라고 더이상 미뤄서는 않됩니다. "불용분 사분 녹물 뻘물 환경호르몬 프탈레이트 염려없는 맑고 깨끗한 고품질 천일염을 생산 국민들에게 공급토록 합시다.."
(국민의 생명과 건강의 안위를 위해서 '고품질 천일염생산' 당장 시행 해야한다.)

여섯째,
'고품질 기능성 천일염' 품목은 지금까지 우리나라에 생산되지 않았었고 현재까지 검토한바 세계에도 없었던 새로운 명칭의 기능성 물질로서 이를 생산 하여 국민들에게 공급 토록 하고, 전 세계에 수출토록 하면 좋을 듯 싶습니다.

이는 염전구조를 바꿔야 하기 때문에 염전엔 매우 연약한 미세립 해성점토로 이루워진 관계로 기계 장비가 할 수 있는 일이 아니기 때문에 모두 만은 인력이 소요되는 작업 구간입니다. 따라서 시설에 투입되는 작업인부, 소모자재 가공공장 및 납품업체에 종사하는 인원은 극소수로서 모두 합쳐도 몇천명 되지 않지만, 본 염전 시설작업이 끝난 이후엔 식품제조, 가공, 유통, 요식업, 서비스업, 기능성 음식문화 적용등으로 절임 및 젓갈류 등등,. 전통식품 제조 가공업, 수출업에 이르기까지, 여기서 국세청 등록된 자료에 의하면 요식업체가 48만개 인데 1개 업체에 2명 기준이면 96만명이라는 숫자가 나옵니다.

지금까지 없었던 새로운 품목 하나만이라도 국가가 방석만 깔아주면 본건 개발과동시 새로운 대단위 일자가가 창출 된다는 것을 확신하다 볼것이며, 본건 이외에 또다른 여러건이 있으나 생략합니다,
여쨋든 일자리창출 100만 목표 달성 충분합니다. 

다음은 도표와 실제 관련 근거사진으로 입증 표기합니다.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