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1 (수)

  • 흐림동두천 5.6℃
  • 흐림강릉 7.3℃
  • 흐림서울 5.4℃
  • 대전 5.0℃
  • 흐림대구 10.1℃
  • 흐림울산 11.3℃
  • 흐림광주 11.0℃
  • 흐림부산 11.6℃
  • 흐림고창 8.0℃
  • 제주 13.7℃
  • 흐림강화 5.0℃
  • 흐림보은 4.9℃
  • 흐림금산 5.2℃
  • 흐림강진군 10.9℃
  • 흐림경주시 10.3℃
  • 흐림거제 11.2℃
기상청 제공

경기도 다산신도시 일대 교통문제 해결 방안 마련 추진


경기도는 다산신도시 입주 등으로 극심한 교통 정체를 빚고 있는 남양주와 구리, 강변북로(천호대교) 일대 교통 문제 해결 방안을 마련해 나가기로 했다.

이재명도지사는 20일 국회에서 조응천 국회의원(남양주 갑)과 가진 간담회에서  “다산신도시 입주로 인한 교통정체로 도민들이 느끼고 있는 불편에 대해 크게 공감한다”라며 “도민들이 느끼는 교통 불편이 하루빨리 해소될 수 있도록 서울시와 적극적인 협의를 진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우선, 이 지사는 수석IC에서부터 토평IC, 강변북로를 거쳐 서울시 강변역으로 이어지는 10.2km 구간의 출퇴근 시간대 교통체증 완화를 위해 버스전용차로를 탄력적으로 운영하는 방안을 검토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구리시 토평동에서 서울시 구의동으로 이어지는 구리~강변북로 간 8.6km 구간의 도로를 6차선에서 8차로로 확장하는 방안을 서울시와 적극 협의해 나갈 방침이다.

이밖에도 이 지사는 남양주 일대 교통문제 해결을 위해 ▲오남~수동 간 국지도 98호선 ▲와부~화도 간 국지도 86호선 ▲화도~운수 간 지방도 387호선에 대한 조기 완공 추진을 적극 검토하기로 했다.

 

한편, 이날 간담회는 조 의원이 남양주 일대 교통문제 해결을 위해 이 지사에 만남을 제안하면서 성사됐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다산신도시 등 남양주 일대 교통문제 이외에도 ‘평내 궁집 주변 둘레길’과 ‘화도근린공원’ 조성 등에 대한 논의도 함께 진행됐다.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