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6 (토)

  • 흐림동두천 8.0℃
  • 구름많음강릉 8.9℃
  • 구름많음서울 7.6℃
  • 흐림대전 10.8℃
  • 구름많음대구 12.0℃
  • 구름조금울산 11.6℃
  • 맑음광주 13.1℃
  • 맑음부산 11.4℃
  • 맑음고창 10.1℃
  • 맑음제주 11.7℃
  • 구름많음강화 6.8℃
  • 흐림보은 8.7℃
  • 구름많음금산 10.9℃
  • 맑음강진군 12.7℃
  • 구름많음경주시 12.3℃
  • 맑음거제 10.6℃
기상청 제공

재난/안전/안보

인천광역시 고교학생 17명이 점심먹고 식중동 증상, 구토와 설사'''삼겹보쌈, 된장국, 김치 배식

인천광역시 서구 소재의 모 고등학교에서 학생들이  식중독 의심 증상을 일으켜  인천시와 교육청등 관계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15일 인천광역시에 따르면 14일 학교측에서 전날인 13일에  인천 서구 모 고등학교 1~3학년  학생 17명이 점심식사를 마치고 구토와 설사 등 증상이 있다면서 이 사실을  학교에서  당국에 알려왔다.

고등학생들은 곧 바로 보건소에서 1차 응급 처치를 받은 뒤,  2차로 병원 치료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시 관계당국 조사 결과 학생들은 13일 이 학교 급식실에서 점심으로 삼겹보쌈, 된장국, 김치 등을 배식하여 학생들은 760여 명, 교직원은 70여 명이 급식을 한것으로 알려왔다

시 등 관계당국은 학교로부터 식중독 의심신고를 접수받은 뒤, 급식실 내 보존식 등 식품검체 58건 및 인체가검물 21건을 채취, 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를 의뢰하여 역학조사를 할것으로 보인다. 

시 관계당국은 학교 측과 협의해 15일부터 19일까지 역학조사 결과까지 급식를 중단조치 했다.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