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9 (월)

  • 흐림동두천 10.1℃
  • 흐림강릉 10.4℃
  • 서울 9.8℃
  • 흐림대전 11.4℃
  • 구름많음대구 18.3℃
  • 구름많음울산 20.8℃
  • 광주 11.6℃
  • 구름조금부산 17.5℃
  • 흐림고창 7.8℃
  • 흐림제주 14.6℃
  • 흐림강화 8.3℃
  • 흐림보은 12.7℃
  • 흐림금산 13.4℃
  • 흐림강진군 12.6℃
  • 흐림경주시 20.0℃
  • 맑음거제 17.3℃
기상청 제공

디지서트, 2024년 아태 지역 디지털 신뢰 전망 발표

디지서트, 포스트 양자 암호화(PQC)가 사이버 보안 환경에 미치는 영향과 기업이 직면할 도전 과제 분석

  • 기자
  • 등록 2023.12.07 07:41:41
  • 조회수 24

 

 

(한국안전방송) 디지털 신뢰(digital trust) 분야의 글로벌 선도 기업 디지서트(DigiCert)가 2024년 디지털 신뢰 관련 동향을 분석한 '2024년도 아태 지역 디지털 신뢰 전망'을 발표했다. 2024년에는 콘텐츠, 소프트웨어 공급망 및 디바이스에서 신뢰의 중요성 증가, 양자 보안 암호화 전환 계획 수립, 최고 디지털 신뢰 책임자(Chief Digital Trust Officer)의 역할 부상 등이 주요 동향으로 꼽혔다. 디지서트가 제시하는 2024년 아태 지역 기업이 주목해야 할 6가지 디지털 신뢰 트렌드는 다음과 같다. 

 

전망 1. 기업에서 포스트 양자 컴퓨팅(PQC)에 대한 투자를 본격화할 것. 포네몬 인스티튜트(Ponemon Institute)의 최근 포스트 양자 컴퓨팅(Post Quantum Computing, 이하 PQC)에 대한 조사에 따르면 대다수 IT 리더는 HNDL(Harvest Now, Decrypt Later: 지금 수집, 나중에 해독) 공격 위험에 대해 우려하고 있지만, 경영진은 여전히 양자 컴퓨팅이 초래할 수 있는 영향에 대해 인지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태 지역에서는 응답자 19%만이 현재 양자 컴퓨팅의 보안 영향에 대한 대비 전략이 있으며, 대부분 기업에서 PQC 준비에 대한 명확한 오너십과 예산 및 전략이 부재한 것으로 나타났다. 2024년에는 PQC 관련 교육과 계획 활동으로 이 분야에 대한 투자가 가속할 것으로 예상된다. 전망 2. 신원 확인과 출처를 기반으로 콘텐츠 진위를 확인하게 될 것.신원 기반 공격은 가장 일반적인 사이버 공격 유형 가운데 하나로, 지난해 아태 지역 기업의 72%가 신원 확인 공격을 경험한 것으로 조사됐다. 2024년에는 검증된 신원이 콘텐츠의 출처와 진위를 신뢰할 수 있게 하는 기반이 될 것이다. 기업들은 한 번 디지털 신원이 검증되면 매번 추가 신원 증명을 요구하지 않는 방안을 찾게 될 것이다. 

 

전망 3. 소프트웨어 공급망에서 신뢰 강화를 위한 노력 확대. 소프트웨어 공급망에서 신뢰 강화를 위한 노력이 더욱 확대될 것이며 서명 전 검사, 패키지 검사, 소프트웨어 명세서(software bill of materials, SBOM) 투명성이 소프트웨어에 내재화될 것이다. 최근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 솔라윈즈(SolarWinds), 에이수스(Asus), 싱가포르항공(Singapore Airlines), 싱텔(Singtel), 싱가포르 전국노동조합(NTUC, National Trade Union Congress) 등 유수의 기업에서 발생한 사건으로 소프트웨어 공급망 공격의 심각성이 드러났다. 아태 지역에서는 기업 50% 이상이 2~5건의 공급망을 겨냥한 사이버 보안 침해로 피해를 본 경험이 있다. 2024년에는 다양한 배송 지점에서 검사가 진행돼 소프트웨어 공급망이 더 강력해지고, SBOM의 채택이 증가함에 따라 내장(embedded) 소프트웨어의 구성이 더 투명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전망 4. 실생활 기기에 IoT 신뢰(Trust)가 적용될 것. 디바이스 보안을 위한 IoT 트러스트(IoT Trust)가 전기차 충전기, 의료기기 등 실생활에서 활용될 것이며 진위를 확인하는 계정 및 운영 검사를 통해 디바이스의 보안이 더 강화될 것이다. 개인 사용자는 디바이스에서 사용되는 자신의 정보가 보호되고 디바이스가 변조되지 않았다는 것을 인지하기에 이를 통해 일상 활동을 지원하는 디바이스를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게 될 것이다. 

 

전망 5. 최고 디지털 신뢰 책임자(Chief Digital Trust Officer)가 경영진의 핵심 구성원으로 부상할 것. 원하는 비즈니스 성과와 연결해 디지털 신뢰에 대한 투자와 전략을 지휘하는 최고 디지털 신뢰 책임자가 점차 경영진에 포함될 것이며, 이것이 비즈니스 회복 탄력성과 고객 유지의 근간이 될 것이다. 아태 지역에서 사이버 보안 인력 격차가 심화하면서 기업의 핵심 과제는 적합한 인재를 찾는 것이 될 것이다. 전망 6. 제로 트러스트 아키텍처가 확산되고 디지털 신뢰에 의존할 것. 포레스터(Forrester)의 데이터에 따르면 아태 지역 비즈니스 및 기술 전문가 71%가 앞으로 12개월 안에 제로 트러스트 에지(zero trust edge)를 채택할 것이라고 답하는 등 아태 지역 기업들은 제로 트러스트의 이점을 인식하기 시작했다. '절대로 신뢰하지 말고 항상 검증하라(Never Trust, Always Verify)'는 아키텍처는 정보 기술, 제품 보안 및 소비자 생태계를 통해 확산해 기존에 사용자에게 암묵적인 신뢰를 제공하던 네트워크와 VPN을 대체할 것이다. 애플리케이션과 데이터 이용 시 계정, 무결성 및 암호를 제공하기 위해 인증서 기반 인증을 사용하는 것이 계속 증가할 것이다. 아밋 신하(Amit Sinha) 디지서트 CEO는 '2024년에는 인공지능이 사이버 공격의 적응력과 속도뿐만 아니라 신원 확인과 출처에 영향을 미치면서 사이버 보안에서 지각 변동이 일어날 것이다. 또 기업들이 암호화를 양자 보안 알고리즘으로 전환하기 시작할 것'이라며 '이 두 가지 트렌드의 결합으로 비즈니스 및 개인 일상에서 콘텐츠, 소프트웨어 및 디바이스와 상호 작용을 보호하기 위해 신뢰에 대한 투자가 더욱 확대될 것'이라고 말했다. 나정주 디지서트코리아 지사장은 한국에서 이런 변화가 특히 더 많은 어려움을 일으킬 것이라면서 '국내에서도 사물 인터넷(IoT)의 연결이 증가함에 따라 해킹 등 보안 우려가 커지고 있으며 IT 인프라 발전에 따른 새로운 규제의 필요성, 사이버 보안 인력의 부족 등 복잡한 상황에 직면해 있다. 또 인증 서버와 관련된 장애와 인증서 관리를 위한 자동화 이슈가 공공 및 금융권을 중심으로 제기되고 있다'며 '이런 상황을 고려할 때 국내 기업은 사이버 보안 전략의 필수 요소로서 강력한 디지털 신뢰의 구축을 우선순위로 두고 투자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배너


칼럼




오늘의 사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