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6 (수)

  • -동두천 23.1℃
  • -강릉 27.5℃
  • 연무서울 22.9℃
  • 맑음대전 23.1℃
  • 연무대구 22.7℃
  • 구름조금울산 24.4℃
  • 박무광주 23.0℃
  • 구름조금부산 24.0℃
  • -고창 21.1℃
  • 박무제주 21.1℃
  • -강화 18.7℃
  • -보은 22.4℃
  • -금산 21.4℃
  • -강진군 21.4℃
  • -경주시 23.4℃
  • -거제 23.1℃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오늘( 6월6일)은 지난날 무슨일들이?


6월6일 오늘은 현충일. 호국영령의 명복을 빌고 순국선열 및 전몰장병의 숭고한 호국정신과 위훈을 추모하기 위해 1956년에 오늘을 현충기념일로 지정 1975년 12월 현충일로 이름 바꿈. 오늘은 망종, 벼 등 수염이 있는 까끄라기 곡식의 종자 뿌리고 보리 베는 시기, 망종을 넘기면 보릿대가 꺾어지거나 부러질 염려 있음 “보리는 익어서 먹게 되고 볏모는 자라서 심게 되니 망종이오” “보리는 망종 전에 베라”

6월6일=1395(조선 태조4)년 오늘 한양부를 한성부로 개칭
1592(선조25)년 오늘 이순신과 이억기 당항포 해전에서 적선 26척 완파
1918년 오늘 조선총독부 토지조사사업 완료
1937년 오늘 수양동우회 사건(흥사단 사건) 일어남, 안창호 등 동우회원150여명 치안유지법 위반혐의 투옥(1941.11.17 최종재판에서 전원 무죄판결)
1946년 오늘 졸업가 제정(윤석중 작사 정순철 작곡) “잘 있거라 아우들아 정든 교실아.....”  
1949년 오늘 이승만정권 지시로 서울시경 반민특위 포위해 무기압수 특경대해산
1961년 오늘 북한 방문한 코시킨 소련제1부총리 남북연방제 지지 성명
1972년 오늘 김대중 의원 3단계통일방안(남북평화공존-남북교류확대-정치적 통일) 제창
1989년 오늘 김영삼 민주당총재 소련방문중 허담 북한 조평통위원장과 회담
1990년 오늘 일본 사회당 모토오카 의원 일본정부에 정신대조사 요구, 일본정부는 군이나 국가와는 관계없고 민간업자가 한 일이라고 답변
1993년 오늘 전기운 중국 전인대부위원장 의회지도자로는 처음 우리나라 방문
1998년 오늘 김대중 대통령 미국 국빈방문
2009년 오늘 한국 월드컵본선 7회연속진출 확정, 두바이에서 열린 아랍에미리트연합과의 최종예선 6차전 2-0 승리
1799년 오늘 러시아 근대문학개척자 알렉산드르 푸시킨 태어남. <대위의 딸> <예브게니 오네긴> 러시아의 오늘은 ‘시의 날’
1844년 오늘 기독청년회(YMCA) 창설
1868년 오늘 영국의 남극탐험가 로버트 스코트 태어남 “여기있는 이 각서와 우리의 시체가 이 사실을 말해줄 것이다. 뒤에 남는 사람들을 돌보아주기 바란다.” 
1875년 오늘 노벨문학상(1929년) 받은 독일소설가 토마스 만 태어남 <마의 산> <토니오 크뢰거>
1882년 오늘 인도 봄베이 지방 태풍 10만여명 사망
1916년 오늘 위안스카이 중화민국 초대대총통 세상떠남
1933년 오늘 미국 뉴저지주 리버튼에 세계최초의 드라이브인 극장 들어섬
1944년 오늘 연합군 프랑스 노르망디 상륙 개시
1946년 오늘 노벨문학상(1912년) 받은 자연주의문학의 기수 독일극작가 하우프트만 세상떠남 <해뜨기 전> <직조공들>
1955년 오늘 영화 ‘7년만의 외출’ 뉴욕 개봉, 지하철 통풍구에서 바람이 급격히 회오리쳐 일어나 마릴린 먼로의 흰 원피스 자락이 날리는 장면은 뉴욕 렉싱턴 52번지에서 촬영, 빌리 와일러 감독은 먼로의 매력을 ‘육체의 충격’으로 표현
1962년 오늘 단색화의 작가로 불리는 이브 클라인 세상떠남 “청색은 바다와 하늘을 우리에게 상기시킨다. 만질 수 있고 볼 수 있는 자연세계에서 가장 추상적인 것이 바로 그것이다.”
1967년 오늘 통일아랍 수에즈운하 봉쇄
1981년 오늘 인도 동부에서 열차추락 5,000여명 사망
1982년 오늘 이스라엘 레바논 침공 아라파트 PLO의장 1만5천 지지자와 함께 망명
1987년 오늘 중국-몽골 국경협정 체결
2013년 오늘 영국 가디언지 '스노든 파일' 첫 폭로기사 "시민 수백만명 전화기록 수집" 보도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