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9 (금)

  • -동두천 0.5℃
  • -강릉 4.7℃
  • 구름조금서울 2.0℃
  • 맑음대전 1.1℃
  • 구름조금대구 4.7℃
  • 구름많음울산 5.1℃
  • 구름조금광주 3.0℃
  • 구름많음부산 6.8℃
  • -고창 0.7℃
  • 맑음제주 7.2℃
  • -강화 0.4℃
  • -보은 -1.6℃
  • -금산 -0.9℃
  • -강진군 2.9℃
  • -경주시 4.2℃
  • -거제 4.1℃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전체기사 보기

남북고위급 회담 실무회담 공동선언문

남북고위급회담 실무회담 공동보도문 남과 북은 2018년 1월 17일 판문점 평화의집에서 북측의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참가와 관련한 실무회담을 가지고, 다음과 같이 합의하였다. 1. 평창 동계올림픽대회에 참가하는 북측 선수단의 참가 종목과 선수단 규모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양측 국가올림픽위원회 간 협의를 통해 정한다. 2. 남과 북은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개회식에 한반도기를 앞세워 공동 입장하며, 여자아이스하키 종목에서 남북단일팀을 구성하기로 하고,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양측 국가올림픽위원회 간 협의를 통해 정한다. 3. 북측은 230여명 규모의 응원단을 파견하여,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행사와 남측과 북측 선수들의 경기를 응원하고, 남측 응원단과의 공동응원을 진행한다. 남과 북은 재일본조선인총연합회 응원단 활동도 보장한다. 4. 북측은 30여명의 태권도 시범단을 파견하며, 남측 평창과 서울에서 시범 공연을 하기로 하고, 구체적인 시범공연 일정은 계속 협의해 나가기로 한다. 5. 북측은 평창 동계올림픽대회에서 선수단, 응원단, 태권도시범단 등의 활동을 취재하는데 필요한 기자단을 파견한다. 남측은 북측 기자단의 활동을 지원하며, 동계 올

채플린과 꽃다발 선물

채플린과 꽃다발 선물 1917년 찰리 채플린은 대스타로서 명성을 날리고 있었다. 그가 출연한 영화는 모두 성공을 거두었고, 그는 달러 박스로 통했다. 그런데 채플린은 돌연 15세의 엑스트라 여배우 밀드레드 해리스와 사랑에 빠졌다. 채플린의 원래 쾌활한 사람이었지만 반면 고독한 성격을 지니고 있어 아름답고 젊은 여성에게 쉽게 매료되는 경우가 많았다. 밀드레드는 금발에 푸른 눈을 가진 미녀였고, 채플린은 첫눈에 그녀에게 사로잡혔다. 채플린은 꽃다발과 기다림으로 그녀에게 프로포즈했다. 열렬히 사랑한다는 표시로 매일 꽃다발을 보냈으며, 사랑의 진지함을 강조하기 위해 그녀가 일하고 있는 스튜디오에 차를 세우고 몇 시간이나 끈기 있게 기다렸다. 채플린의 사랑에 감동한 밀드레드는 그의 청혼을 받아들여 마침내 두 사람의 결혼식이 행해졌다. 찰리 채플린 외에도 꽃다발로 여인의 마음을 사로잡은 남성은 수없이 많다. 언제부터 사랑의 표시로 꽃다발 선물이 유행하게 되었을까? 예로부터 서양에서 꽃은 '처녀성'을 상징했다. 셰익스피어는 작품 속의 여주인공으로 하여 금 순결이나 정조 같은 처녀성을 나타내게 할 필요가 있을 때마다 '꽃'으로 비유했다. 오필리어, 코델리아 같은 순결한 처

하루에 한번 귀잡아당기어 건강관리하기

●하루 한번 귀 잡아 당기어 건강관리하기 이름난 장수촌의 장수비결 가운데 하나가...매일 밤 마다 귀를 비비고 빨갛게 되도록 자극한 뒤 잠자리에 드는 것이라고 한다. 삼국지 유비는 귀가 어깨까지 축 늘어질 만큼 늘 귀를 만졌다고 전한다. 한방에서도 이침(耳針)이라 하여 귀를 인체의 축소판으로 보고 서로 상응하는 부위에 침을 놓아 치료했다. 귀의 중앙에 세로로 꼬리모양으로 크게 부풀어져 있는 부분을 대이륜이라 해 척추에 대응된다.귀의 위쪽부분은 엉덩이와 다리에 해당하고,귓불은 머리부분이 된다. 귓구멍의 입구부분은 내장과 관련이 있는 반사구가 밀집되어 있다. 귀를 잡아당기는 방향은 귀 윗부분은 위쪽으로, 가운데 부분은 양옆으로 잡아 당기며 밑부분은 아래쪽으로 잡아 당기는 것이 기본이다. 귀는 평소에 자주 손을 대지 않는 부분인 만큼 매우 민감하다. 따라서 잡아 당기는 강도는 가볍게 통증이 느껴지면서 기분이 좋을 정도가 적당하며 너무 세게 잡아 당기는 것은 좋지 않다. 귀 잡아당기기는 한번에 약 1분 정도, 30~50회 가량 시행한다. 그러나 귀에 상처가 있거나 귓병을 앓고 있는 사람은 하지 않는 것이 좋다. 귀를 잡아 당기기 전에 양 손바닥을 비벼서 손가락을 따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