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4 (화)

  • 구름조금동두천 25.3℃
  • 구름조금강릉 30.2℃
  • 맑음서울 25.4℃
  • 맑음대전 25.6℃
  • 맑음대구 27.0℃
  • 맑음울산 28.8℃
  • 맑음광주 25.8℃
  • 연무부산 24.4℃
  • 맑음고창 26.0℃
  • 박무제주 23.5℃
  • 구름조금강화 23.4℃
  • 맑음보은 24.8℃
  • 맑음금산 24.4℃
  • 맑음강진군 25.6℃
  • 맑음경주시 28.1℃
  • 맑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새마을 정신은 상록수최용신의 정신이다.

겨례의 후손들아 !!

위대한 사람이 되는데 네가지 요소가 있다.

 

첫째는 가난의 훈련이요.

둘째는 어진 어머니의 교육이요

세째는 청소년시절에 받은 큰 감동이요

넷째는 우인의 전기를 많이 읽고  분발함이라.

최용신선생님은 일제 강점기 시절 일본군대에 수탈로 피폐해진 농촌을 구하려 계몽운동과 자립을 통해 한민족의 역량을 키우고저 노력했으며, 여성의 사회참여를 주창하며 식민사관의 억눌린 민족혼을 일깨운 실천운동가이며 경기도에 유일한 여성 애국자이다.

 

대한민국의 새로운 도약을 위해선 새마을운동은  1972년 박정희 대통령은 새마을운동을 제창했다. 

 

전국 3만4000개 농촌 마을은 자립마을, 자조마을, 기초마을의 세 등급으로 구분됐다. 

 

자립마을은 지도자와 공동사업을 갖춘 곳으로, 7%에 불과했으며, 기초마을은 두 요건을 결여한 후진적 마을인데 53%나 됐다. 

 

기초마을에서 사람들은 서로 무심하고 반목한 삶속에서 한 해의 절반은 일거리가 없는 휴일을 보내곤 하였다남자들은 술과 도박으로 하루 하루를 소일했다. 

새마을운동은 이런 마을을 지원 대상에서 제외했다. 마을의 등급이 올라가기 위해서는 충족해야 할 기준이 제시됐다. 이처럼 마을마다 등급이 부여되고 승격 기준이 제시되자 새마을운동은 요원의 불길처럼 일어났다. 

 

새마을운동은 한국인들이 자신의 사회적 지위나 정치적 위신을 중심으로 해서는 얼마나 열정적으로 단결할 수 있는지를 잘 나타내어 주었다.  

 

새마을운동이 추구한 가장 의미있는 변혁은 마을을 공유재산과 공동사업의 주체로, 곧 법인으로 재편성하여 보다 발전적인 모델를 제시 하였으며 이로인한  새마을운동에 의해 전국 모든 마을은 마을규약에 기초한 주민총회로 그 성격이 바뀌었다.

 총회는 지도자를 선발했으며 공동사업을 계획하고 추진하여, 마을이라는 사업체를 성공시키기 위해 주민들은 근면, 자조, 협동이라는 새마을정신으로 단결했다. 

 

그런 일은 있어본 적이 없는 매우경이로움이었다. 새마을운동이 지금도 농촌 주민의 아름다운 기억으로 남아 있는 것은 바로 그 때문이다.

 

필자인 안산시민회장은 안타까운 현실을 직시하면서 상록수정신없음을 애석한다며  다시금  도약하기 위해선 햇불을 밝히며 새마을운동 정신을 승화 시켜 상록수 최용신 열사의 민족 정신인  농촌 계몽운동이 불을 당겨야 한다고 확신하며 생각 하고 있다




칼럼